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설화수 뮤즈 송혜교, 전통 문양의 재발견 '문양의 집' 방문

최종수정 2019.12.04 09:33 기사입력 2019.12.04 09:13

댓글쓰기

설화수 뮤즈 송혜교, 전통 문양의 재발견 '문양의 집' 방문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2일 설화수의 뮤즈인 배우 송혜교가 2019 설화문화전 미시감각: 문양의 집에 방문했다고 4일 밝혔다.


송혜교는 설화수의 글로벌 뮤즈로서 앞으로도 중국, 아시아를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캠페인을 통해 브랜드의 스토리를 발신해 나가는 역할을 해나갈 예정이다.


2019 설화문화전 미시감각: 문양의 집은 우리 전통 문양 중 행복과 아름다움을 뜻하는 나비, 새, 꽃을 주요 소재로 삼아 일상적 공간인 ‘집’ 안에서 감각적으로 선보이는 전시다. 10월18일 개최 이래 현재까지 약 1만6000여명 이상의 관람객이 전통 문양의 섬세한 아름다움을 느끼고 공감했다.


12월을 맞이해 설화문화전 미시감각: 문양의 집은 연말 분위기로 새롭게 단장했다. 연말의 화려하고 생동감 넘치는 분위기를 위해 ‘집’ 외벽을 따라 전구를 설치했다. 전시 공간 입구에는 연말의 대표적인 컬러인 빨간색 천으로 입구를 장식했다. 또한 다이닝룸과 라이브러리에는 크리스마스 트리를 설치하여 연말 느낌을 자아낸다. 특히 라이브러리에 설치한 트리는 관람객들의 소원이 담긴 오너먼트를 다는 체험 이벤트를 진행한다.


2019 설화문화전은 이달 29일까지 용산 아모레퍼시픽 본사 1층에서 진행하며, 자세한 내용은 설화수 공식 홈페이지 2017년 설화문화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2017 설화문화전 홈페이지와 설화수 공식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을 진행한다. 전시는 오는 15일부터며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오후 8시까지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