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협은행, 네이버클라우드와 손 잡고 '올원뱅크 클라우드' 오픈

최종수정 2020.10.30 08:26 기사입력 2020.10.30 08:26

댓글쓰기

올원뱅크 퍼블릭 클라우드 오픈식에서 (왼쪽부터) 농협은행의 이종찬 올원뱅크센터 셀리더, 김유경 정보보안부문 부행장, 이상래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이 박원기 네이버클라우드  대표, 이원삼 농협정보시스템 전무이사, 위길량 농협은행 IT디지털금융부 부장, 우선욱 농협은행 IT올원뱅크센터 셀리더 등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올원뱅크 퍼블릭 클라우드 오픈식에서 (왼쪽부터) 농협은행의 이종찬 올원뱅크센터 셀리더, 김유경 정보보안부문 부행장, 이상래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이 박원기 네이버클라우드 대표, 이원삼 농협정보시스템 전무이사, 위길량 농협은행 IT디지털금융부 부장, 우선욱 농협은행 IT올원뱅크센터 셀리더 등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NH농협은행과 네이버클라우드는 29일 ‘올원뱅크 퍼블릭 클라우드 오픈식’을 개최하고 모바일 생활금융플랫폼 올원뱅크에 은행권 최초로 퍼블릭 클라우드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퍼블릭 클라우드란 전문업체가 제공하는 IT인프라 자원을 별도의 구축 비용 없이 사용한 만큼 이용료를 내고 활용하는 방식을 말한다.

네이버클라우드가 제공하는 금융 클라우드는 국내 클라우드 기업 최초로 금융보안원의 안정성 평가를 100% 충족한 금융 전용 클라우드로, 민감한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하는 동시에 유연한 서비스 확장이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농협은행은 퍼블릭 클라우드의 도입을 통해 예·적금 특판 이벤트 등 대량의 트래픽이 예상되는 서비스를 네이버클라우드를 통하도록 설계해 서버의 부하를 방지하고 보안성을 높인다. 또 올원뱅크 퍼블릭 클라우드 도입 첫 서비스로 지로 공과금 납부시 정보 입력없이 촬영 만으로 납부가 가능한 지로납부 서비스도 출시한다. 농협은행은 향후 클라우드 기반의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이상래 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은 “고객에게 더욱 편리한 생활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퍼블릭 클라우드를 도입했다”며, “네이버클라우드와의 협력을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디지털 혁신기술을 개발하고 다양한 상생 비즈니스 모델을 지속적으로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