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미즈노 ST-Z, ST-X "내 맘대로 로프트를 조정한다"

최종수정 2021.02.23 08:13 기사입력 2021.02.23 08:13

댓글쓰기

한국미즈노 ST-Z, ST-X "내 맘대로 로프트를 조정한다"


"비거리를 위한 3세대 로우 스핀 드라이버."


한국미즈노의 ‘ST-Z, ST-X(사진)’다. 모델 명부터 ‘ST(Speed Technologyㆍ스피드 테크놀로지)’에서 따왔다. "글로벌 클럽 R&D팀이 3세대 초고속 드라이버의 정점을 실현했다"고 설명했다. 새로운 포지드 SAT2041 베타 티타늄 페이스에 카본 구조를 추가한 게 핵심이다. 17% 높은 인장강도와 8% 높은 유연성을 제공해 강력한 볼 스피드와 밀도 높은 임팩트를 선사한다.

코어테크(CORETECH) 페이스 기술이 더해졌다. "기존 모델 대비 코어 영역은 커졌고, 반발 성능을 높였다"는 자랑이다. 헤드 솔에 웨이브 테크놀로지(Wave Technology)를 탑재했고, 비주얼 페이스 앵글 브리지(Visual Face Angle Bridge)는 내구성을 강화시킨다. 퀵 스위치를 통해 간편하게 4가지 로프트가 조정된다. 전국 공식 대리점에서 1인 1회 샤프트 무상 스펙 교환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