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KOMIR, '핵심광물의 보고' 호주와 공급망 확대 논의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북부준주 다윈·서호주 퍼스 방문

황규연 한국광해광업공단(KOMIR) 사장이 'KOMIR-북부준주 간 핵심광물 분야 포괄적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광해광업공단

황규연 한국광해광업공단(KOMIR) 사장이 'KOMIR-북부준주 간 핵심광물 분야 포괄적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광해광업공단

AD
원본보기 아이콘

한국광해광업공단(KOMIR)은 호주와 핵심 광물 공급망 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핵심 광물이 풍부한 북부준주 다윈 및 서호주 퍼스를 방문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18일 호주에서 열린 '다윈 다이얼로그’(Darwin Dialogue)'에 참석한 황규연 KOMIR 사장은 호주, 미국, 일본 3개국과 핵심 광물 공급망 확대 및 강화를 위한 양자·다자간 협력에 관해 논의했다.

아울러 연방 외교부 부장관 팀 왓츠 배석하에 'KOMIR-북부준주 간 핵심 광물 분야 포괄적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핵심 광물 정보교류, 투자 기회 및 협업 방안 모색 등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력키로 했다.


서호주 퍼스에서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산업은행, 포스코인터내셔널, LX인터내셔널, LG에너지솔루션 등으로 구성된 민관 합동 사업조사단이 현지 정부·유관기관·기업과 만나 핵심 광물 공급망 확대를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황규연 사장은 "이번 방문을 통해 서호주 핵심 광물 사업에 대한 다양한 투자 정보 습득과 협업의 기회를 가졌다"며 "정부와 함께 핵심 광물 확보를 위한 민간 지원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두 번째를 맞이하는 호주 민관합동 사업조사단은 지난해 2월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첨단산업 글로벌 강국 도약을 위한 핵심 광물 확보전략의 일환으로 시작된 사업이다.





강희종 기자 mindle@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유명 인사 다 모였네…유재석이 선택한 아파트, 누가 사나 봤더니 '엔비디아 테스트' 실패설에 즉각 대응한 삼성전자(종합) 기준금리 11연속 동결…이창용 "인하시점 불확실성 더 커져"(종합2보)

    #국내이슈

  • 칸 황금종려상에 숀 베이커 감독 '아노라' …"성매매업 종사자에 상 바쳐" '반려견 대환영' 항공기 첫 운항…1천만원 고가에도 '전석매진'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도…美증권위, 현물 ETF 승인

    #해외이슈

  • [포토]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 방한 [포토] 고개 숙이는 가수 김호중 [아경포토] 이용객 가장 많은 서울 지하철역은?

    #포토PICK

  • 기아 사장"'모두를 위한 전기차' 첫발 떼…전동화 전환, 그대로 간다" KG모빌리티, 전기·LPG 등 택시 모델 3종 출시 "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국회 통과 청신호 '고준위방폐장 특별법' [뉴스속 용어]美 반대에도…‘글로벌 부유세’ 논의 급물살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