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시세 대비 4억 저렴' 첫 신생아 특별공급 경쟁률 61.7대 1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분양가상한제 적용 단지
시세 대비 3억∼4억원가량 저렴해 신청자 몰려

'시세 대비 4억 저렴' 첫 신생아 특별공급 경쟁률 61.7대 1
AD
원본보기 아이콘

청약 제도 개편 이후 처음으로 '신생아 특별공급'을 진행한 공공분양 아파트 단지의 신생아 특별공급 경쟁률이 61.7대 1을 기록했다. 24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따르면 전날 성남신촌 A2블록(엘리프 성남신촌)이 특별공급 청약을 받은 결과, 679명의 신청자가 몰렸다.


다자녀 특별공급은 6가구 모집에 176명이, 생애 최초 특별공급은 8가구 모집에 540명이, 신혼부부 특별공급은 6가구 모집에 950명이 각각 신청했다. 이에 따라 특별공급 평균 경쟁률은 55.7대 1을 나타냈다. 이 단지는 지난달 25일 생긴 신생아 특별공급을 진행한 첫 아파트다.

청약제도 개편에 따라 공공분양에는 입주자 모집 공고일 기준으로 2년 이내 출생한 자녀(임신·입양 포함)가 있는 가구를 대상으로 한 신생아 특별공급이 새로 만들어졌다. 민간 분양에서는 생애 최초·신혼부부 특별공급 물량의 20%를 2년 이내 출생한 자녀가 있는 가구에 우선 배정한다. 다자녀 특별공급의 자녀 기준 역시 기존 3명 이상에서 2명 이상으로 완화됐다.


성남신촌 A2블록(엘리프 성남신촌)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는 아파트다. 분양가가 시세 대비 3억∼4억원가량 저렴해 신생아 특별공급에도 많은 신청자가 몰린 것으로 보인다. 전용면적 59㎡ 분양가는 6억9110만∼7억8870만원이다. 인근의 강남LH1단지 같은 면적이 지난 1월 11억9000만원에 거래됐다.


사전청약을 실시했던 이 단지 사전청약 당첨자 262명 중 본청약에는 173명이 참여했다. 사전청약 당시 추정분양가보다 분양가가 최대 1억원가량 올라 이탈자가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이날 진행되는 일반공급 물량은 당초 배정물량 15가구에 사전청약 잔여 물량 89가구를 더한 104가구로 증가했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기준금리 11연속 동결…이창용 "인하시점 불확실성 더 커져"(종합2보) 韓, AI 안전연구소 연내 출범…정부·민간·학계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해병대원 특검법' 재의요구안 의결…尹, 거부권 가닥

    #국내이슈

  • '금리인하 지연' 시사한 FOMC 회의록…"일부는 인상 거론"(종합) "출근길에 수시로 주물럭…모르고 만졌다가 기침서 피 나와" 中 장난감 유해 물질 논란 "눈물 참기 어려웠어요"…세계 첫 3D프린팅 드레스 입은 신부

    #해외이슈

  • [아경포토] 이용객 가장 많은 서울 지하철역은? [포토] '단오, 단 하나가 되다' [포토] 중견기업 일자리박람회

    #포토PICK

  • KG모빌리티, 전기·LPG 등 택시 모델 3종 출시 "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기아 EV6, 獨 비교평가서 폭스바겐 ID.5 제쳤다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美 반대에도…‘글로벌 부유세’ 논의 급물살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 용어]"가짜뉴스 막아라"…'AI 워터마크'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