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클릭 e종목]"퓨쳐켐, 방사성 의약품 대표 기업…저평가 매력"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한양증권은 퓨쳐켐 에 대해 방사성 의약품 대표 기업 중 하나로 유사 기업 대비 저평가 매력이 있다고 22일 분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오병용 한양증권 연구원은 "최근 글로벌 의약품 시장에서 가장 뜨거운 분야 중 하나는 방사성의약품(RPT) 항암제 분야"라며 "방사성 의약품들이 전립선암과 신경내분비암 등에서 드라마틱한 항암 효과를 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방사성 의약품 개발 기업들이 시장에서 어마어마한 가치를 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퓨쳐켐은 방사성 의약품 대표 기업 중 하나이며, 전립선암 치료제 임상 2상을 진행 중"이라며 "유사기업들이 조단위 가치에 팔리고 있으나, 퓨쳐켐의 시가총액은 2075억원에 불과한 등 저평가 매력이 보인다"고 강조했다.


오 연구원은 퓨쳐켐의 핵심 신약후보물질인 거세저항성전립선암(mCRPC) 치료제 ‘FC705’에 주목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mCRPC이란 수술이 불가능한 후기 전립선암 환자가 호르몬 치료에도 실패한 경우를 말한다. 기대 수명이 2년 미만이며 과거 어떤 치료로도 생존율을 높이지 못했던 암이다.


그는 "FC705’의 mCRPC 대상 임상 1상 결과는 매우 우수했다"며 "유효 용량인 100~150mCi를 투여한 환자들에서의 객관적반응률(ORR)은 무려 64.3%였으며, 질병조절률(DCR)은 무려 100%였다"고 강조했다. 이어 "난치 암인 mCRPC에서 64.3%의 환자가 암이 30% 이상 감소했다는 뜻이다. 굉장한 치료효과"라고 덧붙였다.

오 연구원은 "국내 임상 2상 결과는 올해 4분기 예상된다"며 "1상과 비슷한 수준의 효과가 나온다면 퓨쳐켐의 가치는 완전히 재평가될 가능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기술 수출도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현재 ‘FC705’의 중국 지역 기술이전을 협상 중"이라며 "중국지역 계약 금액에 따라서 ‘FC705’의 가치가 재평가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유명 인사 다 모였네…유재석이 선택한 아파트, 누가 사나 봤더니 '엔비디아 테스트' 실패설에 즉각 대응한 삼성전자(종합) 기준금리 11연속 동결…이창용 "인하시점 불확실성 더 커져"(종합2보)

    #국내이슈

  • 칸 황금종려상에 숀 베이커 감독 '아노라' …"성매매업 종사자에 상 바쳐" '반려견 대환영' 항공기 첫 운항…1천만원 고가에도 '전석매진'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도…美증권위, 현물 ETF 승인

    #해외이슈

  • [포토]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 방한 [포토] 고개 숙이는 가수 김호중 [아경포토] 이용객 가장 많은 서울 지하철역은?

    #포토PICK

  • "없어서 못 팔아" 출시 2개월 만에 완판…예상 밖 '전기차 강자' 된 아우디 기아 사장"'모두를 위한 전기차' 첫발 떼…전동화 전환, 그대로 간다" KG모빌리티, 전기·LPG 등 택시 모델 3종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국회 통과 청신호 '고준위방폐장 특별법' [뉴스속 용어]美 반대에도…‘글로벌 부유세’ 논의 급물살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