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웨이버스, 울산미포산단 디지털트윈 기반 통합관제플랫폼 구축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디지털트윈 기술을 선도하는 공간정보 플랫폼 기업 웨이버스 는 울산정보산업진흥원에서 발주한 ‘울산미포산단 디지털트윈 기반 통합관제플랫폼 구축’ 사업을 주관사업자로 수주했다고 5일 밝혔다.


전체 사업비는 21억800만원이며 웨이버스를 포함한 4개사의 컨소시엄으로 추진된다. 이 중 웨이버스의 계약금액은 8억4320만원이고, 계약기간은 내년 12월31일까지다.

울산시는 산업단지의 디지털 전환을 위해 2022년부터 2024년까지 약 130억원 규모의 ‘스마트그린산단 통합관제센터 구축’ 사업을 하고 있다. 이번에 입찰 계약을 진행한 울산미포산단 디지털트윈 기반 통합관제플랫폼 구축 사업은 통합관제센터 구축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웨이버스는 지하·환경·교통·화재 등에 관련된 각종 현장 수집 정보를 디지털트윈 기반의 가상 공간 내에서 실시간 모니터링한다. 위험 감지 및 안전사고 발생 시 즉각 대처 및 관제하기 위한 핵심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김학성 웨이버스 대표이사는 “이번 사업을 통해 단순히 물리적 형상만을 옮겨 놓은 표면적인 디지털트윈에 그치지 않을 것"이라며 "산업단지 내 현장에서 실시간으로 수집되는 정보와 시뮬레이션 된 예측 정보를 안전관리 목적의 산단형 디지털트윈 모델로 새롭게 제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웨이버스는 국토교통부의 국가공간정보(K-Geo) 플랫폼 및 디지털트윈 기반 국토서비스 구축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자사 공간정보 솔루션인 지온파스(GeOnPaaS)와 지온디티(GeOnDT)를 기반으로 공공기관과 민간 업체의 공간정보 플랫폼을 구축, 확장했다. 최근에는 민간용 공간정보 협업 플랫폼 ‘맵픽’ 서비스를 선보이며 민간 영역으로의 사업 진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엔비디아 테스트' 실패설에 즉각 대응한 삼성전자(종합) 기준금리 11연속 동결…이창용 "인하시점 불확실성 더 커져"(종합2보) 韓, AI 안전연구소 연내 출범…정부·민간·학계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국내이슈

  •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도…美증권위, 현물 ETF 승인 '금리인하 지연' 시사한 FOMC 회의록…"일부는 인상 거론"(종합) "출근길에 수시로 주물럭…모르고 만졌다가 기침서 피 나와" 中 장난감 유해 물질 논란

    #해외이슈

  • [포토] 고개 숙이는 가수 김호중 [아경포토] 이용객 가장 많은 서울 지하철역은? [포토] '단오, 단 하나가 되다'

    #포토PICK

  • 기아 사장"'모두를 위한 전기차' 첫발 떼…전동화 전환, 그대로 간다" KG모빌리티, 전기·LPG 등 택시 모델 3종 출시 "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美 반대에도…‘글로벌 부유세’ 논의 급물살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 용어]"가짜뉴스 막아라"…'AI 워터마크'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