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SM, 엑소 멤버 '노예계약' 논란에…주가 7%대 급락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엑소 백현·시우민·첸, SM에 계약 해지 통보
SM 측 "외부 세력이 당사 아티스트 유인"

SM엔터테인먼트(에스엠) 소속 그룹 엑소 백현·시우민·첸이 전속 계약 해지 통보를 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에스엠 주가가 급락하고 있다.


에스엠 주가는 1일 오후 2시 10분 기준 전일 대비 6.56% 하락한 10만 2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상승 출발했던 주가는 오전 10시께부터 하락세를 보이며 오후 12시 5분께 10만600원까지 하락하기도 했다.

이는 에스엠 소속 가수인 엑소의 백현, 시우민, 첸이 에스엠 측에 기존 전속 계약을 해지하겠다고 통보한 사실이 알려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2018 평창겨울올림픽 폐회식이 열린 25일 강원도 평창군 평창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엑소가 공연하고 있다./평창=김현민 기자 kimhyun81@

2018 평창겨울올림픽 폐회식이 열린 25일 강원도 평창군 평창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엑소가 공연하고 있다./평창=김현민 기자 kimhyun81@

AD
원본보기 아이콘

1일 엑소 멤버 3인의 법률 대리를 맡은 법무법인 린 이재학 변호사는 "지난 3월 21일부터 최근까지 에스엠에 모두 7차례에 걸쳐 내용증명을 발송했으며, 이를 통해 투명한 정산 자료 및 정산 근거의 사본을 거듭 요청했으나 에스엠은 끝내 자료 사본을 제공할 수 없다는 부당한 입장을 유지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에스엠은 종래 12~13년이 넘는 장기 계약을 아티스트들과 체결한 뒤, 이 같은 기간도 모자라 다시금 후속 전속계약서에 날인하게 했다"라며 "SM이 우월적 지위를 바탕으로 아티스트들에게 이른바 노예계약을 맺기를 강요하는 것이라고 아티스트들은 느끼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에스엠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당사 소속 아티스트에게 접근해 허위의 정보를 전달하며 비상식적인 제안을 하는 외부 세력이 확인되고 있다"라며 "이들 외부 세력은 당사 소속 아티스트가 당사와의 유효한 전속 계약을 위반하도록 유인하고 있다"라고 주장했다.


또 에스엠 측은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측이 엑소 멤버 3인에게 접근해 자신들과 계약을 체결하도록 유도하는 정황을 포착했다며 해당 엔터 측에 내용증명을 발송했다.


하지만 빅플래닛메이드엔터는 "보도에 언급된 아티스트들과 만난 적도 없고, 전속 계약에 관한 논의나 의견을 나눈 적이 없다"라며 "타 엔터사의 내부 계약 상황을 관련 없는 본사와 결부시킨 의도가 무엇인지 유감을 표한다"라고 반박했다.





한지수 인턴기자 hjs17450@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6년 만에 솔로 데뷔…(여자)아이들 우기, 앨범 선주문 50만장 "편파방송으로 명예훼손" 어트랙트, SBS '그알' 제작진 고소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국내이슈

  • 美대학 ‘친팔 시위’ 격화…네타냐후 “반유대주의 폭동” "죽음이 아니라 자유 위한 것"…전신마비 변호사 페루서 첫 안락사 "푸바오 잘 지내요" 영상 또 공개…공식 데뷔 빨라지나

    #해외이슈

  • [포토] 정교한 3D 프린팅의 세계 [포토] '그날의 기억' [이미지 다이어리] 그곳에 목련이 필 줄 알았다.

    #포토PICK

  • 제네시스, 中서 '고성능 G80 EV 콘셉트카' 세계 최초 공개 "쓰임새는 고객이 정한다" 현대차가 제시하는 미래 상용차 미리보니 매끈한 뒤태로 600㎞ 달린다…쿠페형 폴스타4 6월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하이브에 반기 든 '뉴진스의 엄마' 민희진 [뉴스속 용어]뉴스페이스 신호탄, '초소형 군집위성' [뉴스속 용어]日 정치인 '야스쿠니신사' 집단 참배…한·중 항의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