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클릭 e종목]"롯데케미칼, 일진머티리얼즈 인수 주가 영향 크지 않을 것"

최종수정 2022.10.12 08:09 기사입력 2022.10.12 08:09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NH투자증권은 12일 롯데케미칼 일진머티리얼즈 인수 관련해 주가에 미치는 영향은 크지 않을 것으로 내다봤다.


롯데케미칼 은 회사의 100 자회사인 Lotte Battery Materials USA Corporation (LBM) 이 일진머티리얼즈 보통주와 일진머티리얼즈 의 자회사 아이엠지테크놀로지 신주인수권에 대한 주식매매계약(SPA) 체결에 대한 내용을 공시했다. 거래금액은 2조7000억원이다.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앞서 회사는 LBM의 일진머티리얼즈 SPA 체결을 위해 LBM의 유상증자에 참여해 2750억원의 자금을 투입한 내용을 공시했다. LBM은 인수대금의 10%에 해당하는 계약금 2700억원을 지불했다. 최영광 NH투자증권 연구원은 “향후에도 LBM을 중심으로 인수가 진행될 가능성이 높으며 롯데케미칼 은 보유한 현금 활용과 외부 차입을 통해 LBM의 재원 확보를 지원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일진머티리얼즈 의 전지박 생산능력은 올해 6만톤에서 2027년엔 22만5000톤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롯데케미칼 은 2027년 일진머티리얼즈 의 매출이 4조2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 2027년까지 순현금을 가질 수 있는 체력을 보유한 것으로 판단된다.


전일 기준 일진머티리얼즈 시가총액은 2조6191억원이다. 롯데케미칼 일진머티리얼즈 의 기업가치를 5조654억원으로 산정하고 93%의 경영권 프리미엄(2조6354억원)을 인수한 셈이다. 시장 컨센서스 기준으로 일진머티리얼즈 의 적정 기업가치는 5조1921억원이다.

최 연구원은 “현재 시가총액 기준 높은 경영권 프리미엄을 부여해 인수한다는 점은 사실이지만 여러 차례 알려진 바 있어 해당 이슈가 롯데케미칼 주가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고 전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르포]방안엔 침대, 휴지통엔 콘돔…청소년 북적이는 '룸카페' 조민 "검찰·언론 지난 4년 저희 가족에 가혹했다" "저 결혼 시켜주면 1억원 지급" 25억男 수상한 전단지

    #국내이슈

  • 튀르키예, 7.8 강진으로 사망자 3500명 넘어…추가 피해 우려 "월급 적고 친구도 못 만나"…연봉 2억 美의원의 불평 성인 인구 2%가 수감된 나라…여의도 절반크기 감옥 지었다

    #해외이슈

  • 서울시가 추모공간으로 제안한 녹사평역 지하 4층…어떤 곳이길래 청보호 선실서 실종자 1명 숨진 채 발견 조국, ‘자녀 입시비리’ 등 혐의 1심서 징역 2년 실형(종합)

    #포토PICK

  • "픽업트럭 큰형님 왔다"…GMC 시에라 국내 출시 현대차 미래공장 원형은 한국 아닌 싱가포르에 [타볼레오]일자 눈썹·넓어진 실내…소형이라뇨?

    #CAR라이프

  • [뉴스속 그곳]北 위험도 상향 평가한 '스팀슨센터' [뉴스속 용어]노인 지하철 무임승차에 주목받는 'PSO' [뉴스속 용어]인공위성 시대에 '정찰풍선'이 웬일?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