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3년 차’ 정윤지 "생애 첫 우승"…‘5차 연장전서 우승 버디’

최종수정 2022.05.29 17:35 기사입력 2022.05.29 17:35

E1채리티오픈 최종일 4언더파 몰아치기 '1억4400만원 잭팟' 환호

정윤지가 E1채리티오픈 최종일 2번홀에서 티 샷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KLPGA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노우래 기자] ‘3년 차’ 정윤지(22·NH투자증권)의 역전우승이다.


29일 경기도 이천 사우스스프링스골프장(파72·6546야드)에서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E1채리티오픈(총상금 8억원) 최종 3라운드에서 4언더파를 몰아쳐 디펜딩챔프 지한솔(26·동부건설), 하민송(26·롯데), 이소영(26·롯데)과 동타(8언더파 208타)를 이룬 뒤 18번홀(파4)에서 이어진 연장 5번째 홀에서 ‘우승 버디’를 낚았다. 2020년 데뷔해 3년 만에 첫 우승을 거두며 상금 1억4400만원을 받았다.

정윤지는 3타 차 공동 9위에서 출발해 보기 없이 버디만 4개를 낚았다. 전반에는 4번홀(파4)에서만 버디를 잡아내며 조용했지만 후반에는 13, 16, 18번홀에서 버디 3개를 추가해 극적으로 리더보드 상단을 점령했다. 4명이 치른 1차 연장전에서 하민송이 파를 범해 탈락했고, 4차 연장 승부에서는 이소영이 파에 그쳐 떨어졌다. 정윤지는 5차 연장전에서 천금같은 버디를 잡아내 우승을 확정했다.


노우래 기자 golfman@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태연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포토] 지수 '청순한 미모' [포토] 조이 '상큼미 끝판왕'

    #연예가화제

  • [포토] 김희선, '여전히 마네킹' [포토] 아이유 '청량미 가득' [포토] 제니 '인간 명품 그 자체'

    #스타화보

  • [포토] 오승아 '시원한 각선미' [포토] 최희서 '이런 매력이 있었네' [포토] '조각인가요?'…보디 프로필 공개한 유이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