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특징주]우수AMS, 전기차 사업재편 대상…범현대가 전기차 육성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우수AMS 가 강세다. 현대차와 기아가 국내 전기차 분야에 총 21조원을 투자한다는 소식이 주가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보인다.


19일 오후 2시31분 우수AMS 는 전날보다 19.48% 오른 5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현대차, 기아가 2030년까지 전기차 분야에서 국내에 총 21조원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 35만대로 예상되는 국내 전기차 연간 생산량은 2030년 144만대까지 늘어난다. 2030년 현대차, 기아의 예상 글로벌 전기차 생산량의 약 45%에 해당한다.


현대차그룹은 2030년 총 323만대의 전기차를 판매해 글로벌 전기차 시장 점유율을 약 12%로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우수AMS 는 최대주주는 다담하모니제1호유한회사로 지분 12.53%를 보유하고 있다. 최대주주의 최대주주는 브로드써밋하모니제1호사모투자합자회사다. 브로드써밋하모니 최대주주가 에이치엔이노밸리다. 에이치엔 그룹은 고 정몽우 현대알루미늄 회장의 삼남인 정대선 사장이 이끌고 있다. 그는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사촌지간이다. 현대차그룹 계열사 현대비앤지(BNG)스틸을 경영하는 정일선 사장, 정문선 부사장의 동생이다. 지배회사인 에이치엔아이엔씨 지분은 정대선 사장이 81%, 우수AMS 가 19%를 보유하고 있다.

우수AMS 는 엔진, 변속기 등 내연기관차 부품기업에서 전기차 부품기업 전환을 위한 기술 투자와 인수합병을 통해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지난해 제주에서 열린 국제전기차엑스포에 참가해 전기차 구동모듈(모터, 인버터)을 선보이며 관심을 끌었다. 미래차 업종 전환의 성과를 인정받아 지난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사업재편 대상 업체로 선정됐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의사출신 당선인 이주영·한지아…"증원 초점 안돼" VS "정원 확대는 필요" [럭셔리월드]신라호텔도 '참전'…'5월 신부' 겨냥 200만원대 프러포즈 돈 없어 못 만나러 간 가족…'시작가 14억' 이중섭 그림 경매 나온다

    #국내이슈

  • 수리비 불만에 아이폰 박살 낸 남성 배우…"애플 움직인 당신이 영웅" 전기톱 든 '괴짜 대통령'…SNS로 여자친구와 이별 발표 경기 진 선수 채찍으로 때린 팬…사우디 축구서 황당 사건

    #해외이슈

  • [이미지 다이어리] 짧아진 봄, 꽃놀이 대신 물놀이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 윤중로에 활짝 핀 벚꽃

    #포토PICK

  • 게걸음 주행하고 제자리 도는 車, 국내 첫선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전환점에 선 중동의 '그림자 전쟁'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