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경남도, 도내 강·하천·저수지 수생태계 복원 앞장서

최종수정 2021.08.06 13:25 기사입력 2021.08.06 13:25

댓글쓰기

7월 말까지 10개 품종 916만7000마리 민물고기 치어 방류

경남수산자원연구소가 지난 3일부터 4일까지 도내 강,하천에 동남참게 치게와 버들치 치어를 추가 방류했다.

경남수산자원연구소가 지난 3일부터 4일까지 도내 강,하천에 동남참게 치게와 버들치 치어를 추가 방류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새얀 기자]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는 도내 강하천에 지난 3일부터 8월 4일까지 동남참게 치게와 버들치 치어를 추가 방류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수산 자원 다양성을 확보하고 건강한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함이다.

질병이 미검출 된 건강한 종자만 밀양시, 하동군, 합천군 등 3개 시군의 강과 하천 3개소에 동남참게 1㎝ 내외 2만 마리와 버들치 5㎝ 내외 2만5000마리를 방류했다.


버들치는 1급수에서 서식하는 생물지표종이며 동남참게는 참게탕, 참게장 등 식품이다.


활용 가치도가 높아 약 1~2년 후 성체로 성장해 어업인 소득증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올해 3월부터 7월 말까지는 연어, 은어, 잉어, 붕어 등 민물고기 10개 품종 916만7000마리를 방류했다.


진동수 도 민물고기연구센터장은 "앞으로도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치어(치게 등)를 방류할 예정이며 특히 밀양강 연어의 명성을 되살리기 위해 연어 치어 방류를 강화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민물고기연구센터에서는 8월 중 국립수산과학원 등 관계 기관 협의를 완료하고, 9월 밀양강으로 소상하는 연어 친어를 시기를 놓치지 않고 확보하겠다는 방침이다.


영남취재본부 박새얀 기자 sy7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쌍수 했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