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콜린 퍼스, 결혼 22년 만에 이혼…스토킹 당했던 아내 외도 인정하더니

최종수정 2019.12.14 15:34 기사입력 2019.12.14 15:34

댓글쓰기

배우 콜린 퍼스 / 사진=영화 '킹스맨' 스틸컷

배우 콜린 퍼스 / 사진=영화 '킹스맨' 스틸컷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영국 배우 콜린 퍼스(59)가 부인인 영화 제작자 리비아 지우지올리(50)와 결혼 생활 22년 만에 이혼했다.


14일(한국시간) 영국 매체 '더 선(The Sun)'은 콜린퍼스가 전날 리비아 지우지올리와 이혼 사실을 공식적으로 밝혔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콜린 퍼스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두 사람은 가까운 친구 관계로 남기로 했으며, 자녀들을 위해 계속 가깝게 지내기로 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해 아내 리비아를 스토킹하던 한 남성은 자신이 리비아와 1년 가까이 불륜 관계를 이어왔다고 주장한 바 있다. 당시 리비아 지우지올리는 콜린 퍼스와 일시적으로 별거를 하던 중 해당 남성과 외도를 했다고 인정했다.


한편 콜린 퍼스와 리비아 지우지올리는 지난 1997년 결혼했다. 슬하에 두 명의 아들을 두고 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