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상현, 원내대표 경선 출마 '철회'…다시 '4파전'

최종수정 2019.12.07 14:58 기사입력 2019.12.07 14:5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강나훔 기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경선에 출사표를 던졌던 윤상현 의원이 7일 출마 철회 의사를 밝혔다.


윤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위기에 빠진 당을 살려보겠다는 초재선 의원들의 혁신 의지와 요청을 듣고 그 물꼬를 위해 양보하기로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항상 선당후사가아닌 선당후당의 자세로 정치를 해왔다"라며 "당의 혁신은 새로운 원내대표에게 맡기고 나는 보수통합을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역할을 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번 원내대표 선거는 우리가 반격할 준비가 됐음을 알리는 선거이고, 이길 준비가 됐음을 알리는 선거"라며 "우리는 하나가 될 수 있고 또 이길 수 있다"고 강조했다.


윤 의원의 출마 철회로 원내대표 경선은 심재철(5선)·유기준(4선)·강석호(3선)·김선동(재선) 의원 등 '4파전'으로 압축됐다.



강나훔 기자 nah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