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양의 계절’ 오창석, 새로운 신분 받고 새 출발

최종수정 2019.06.18 01:12 기사입력 2019.06.18 01:12

댓글쓰기

배우 오창석과 황범식 / 사진=KBS '태양의 계절' 방송 캡처

배우 오창석과 황범식 / 사진=KBS '태양의 계절'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오창석이 황범식에게 새로운 신분을 선물 받았다.


17일 방송된 KBS 2TV 드라마 ‘태양의 계절’에서 유월(오창석)이 오태양이라는 이름을 받고 새롭게 출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황재복(황범식)은 유월에게 새로운 신분을 만들어줬다.


유월은 “이거 진짜 맞죠? 가짜 아니죠”라며 놀라워했고, 재복에게 “대체 어떻게 한 거예요”라고 물었다.


이에 재복은 “세상이 돈으로 돌아간다”며 “돈으로 안 되는 게 어디 있어?”라고 되물었다.

유월은 “감사합니다. 이 은혜 평생 잊지 않을게요”라며 재복에게 거듭 고마움을 전했다.


유월은 자신의 새로운 이름을 ‘오태양’이라고 지었다. 그는 “음지가 아닌 양지에서 살고 싶다”며 개명 이유를 밝혔다.


한편 ‘태양의 계절’은 대한민국 경제사의 흐름과 맥을 같이 하는 양지그룹을 둘러싸고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