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기가요' 민호×바비 유닛 'MOBB' 무대 최초 공개, '붐벼' '빨리 전화해' 무대 심쿵

최종수정 2016.09.11 17:06 기사입력 2016.09.11 17:06

댓글쓰기

MOBB.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MOBB.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인기가요'에서 MOBB의 무대가 최초 공개됐다.

11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그룹 위너 송민호와 아이콘 바비가 합친 힙합 유닛 그룹 MOBB의 첫 데뷔 무대가 독점 공개됐다. MOBB의 더블 타이틀곡 '빨리 전화해'와 '붐벼'를 공개해 파워풀하고 귀여운 매력을 동시에 선사했다.
먼저 붉은 조명과 쇠사슬이 장식된 무대에서 시작된 '붐벼'는 송민호와 바비의 강렬한 래핑이 돋보이는 곡이다. 두 사람은 공간을 200% 활용한 화려한 무대매너를 선보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은 남성미가 물씬 풍기는 섹시함을 발휘해 여성 관객을 마음을 저격했다.

'빨리 전화해' 무대에는 바이크가 등장했다. 송민호가 모는 바이크에 같이 탄 바비가 후렴구 '빨리 전화해'를 반복해 관객을 유도했다. 두 사람은 '붐벼' 무대와 완전히 다른 귀엽고 상큼한 무대를 연출해 흐뭇함을 자아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진짜 멋있다" "너무 섹시하다" "말이 필요 없다" "클라스가 다르다" "지디 탑보다 낫다" 등 엄청난 호응을 보냈다.
한편 지난 8일 발표된 '빨리 전화해'와 '붐벼'에는 민호와 바비가 직접 작사에 참여했으며 테디, 쿠쉬, CHOICE 37, 서원진 등 YG 대표 프로듀서들이 대거 참여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