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 연애의 이력’ 전혜빈, 11년만에 스크린 복귀…영화 선택한 이유?

최종수정 2016.06.16 18:19 기사입력 2016.06.16 18:19

댓글쓰기

전혜빈

전혜빈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배우 전혜빈이 11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한다.


16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에서는 영화 '우리 연애의 이력' 시사회가 열려 조승은 감독을 비롯해 배우 전혜빈, 신민철이 참석했다.
이날 전혜빈은 영화 '목정기2' 이후 11년 만에 영화에 복귀하는 것이어서 남다른 소감을 밝혔다.

전혜빈은 "솔직히 그동안 영화와 인연이 없었다. 나와 잘 맞는, 내가 잘할 수 있는 좋은 캐릭터를 영화에서 만나게 돼 기쁘다"고 전했다.

이어 "과격한 남성 중심의 영화가 많은데 '우리 연애의 이력'은 담백한 시나리오라 인상 깊었다"고 작품을 선택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한편 영화 '우리 연애의 이력'은 이혼 후 한 집에서 시나리오를 공동 작업하는 여배우 우연이(전혜빈 분)와 예비 영화감독 오선재(신민철 분)의 알쏭달쏭한 관계를 그린 영화다. 오는 29일 개봉한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