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위스서 한때 잘나가던 애플, 구글에 따라잡혀

최종수정 2013.09.25 22:52 기사입력 2013.09.25 22: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스위스에서 한때 압도적인 점유율을 자랑했던 애플이 점차 구글 안드로이드 진영의 스마트폰에 역전당하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5일(현지시간) 스위스 자문기관인 와이앤알 그룹은 독일어권 스위스 국민 20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애플 스마트폰의 지난해 시장 점유율은 전년 50%에서 45%로 떨어진 반면 안드로이드는 40%에서 50%로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와이앤알 그룹은 스위스가 그간 '애플 왕국'이었으나 현재 시장을 구글 안드로이드와 양분하고 있으며 국제적 추세를 볼 때 앞으로도 안드로이드가 스위스에서 더욱 우위를 차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와이앤알 그룹은 특히 애플은 젊은 세대로부터 별로 좋은 평가를 받지 못하고 있다면서 2년 약정 계약기간이 끝나면 더 많은 사람들이 안드로이드 진영으로 옮겨갈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블랙베리폰은 1% 이하로 떨어졌고,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폰은 10% 미만의 점유율을 보였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