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분기 국내 PC 출하량 17% 감소

최종수정 2012.08.20 15:59 기사입력 2012.08.20 15: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정보통신(IT) 시장 분석 기관인 한국IDC(대표 홍유숙)는 올해 2분기 국내 PC 시장을 분석한 결과 전체 PC 출하량은 136만대로, 전년 동기 163만대 대비 17%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20일 밝혔다.

시장별 출하량을 살펴보면 가정 70만대, 공공 및 교육 19만대, 기업 47만대로 나타났다. 유럽 재정 위기로 시작된 세계 경기하강 우려가 실물경제에 직접적 영향을 미치기 시작하면서 소비자 시장이 28% 감소했고 기업 시장도 경기전망에 대한 불확실성을 이유로 투자를 줄이면서 6% 감소했다. 다만 경기부양을 위한 정부의 소비지출 확대로 공공 시장은 13%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태진 한국IDC 책임연구원은 "유럽 재정위기가 확산되며 대외경기에 민감한 우리나라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는 실정"이라며 "필수 소비재가 아닌 PC 산업의 특성상 경기하강에 따른 소비지출 감소에 직접적인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이어 "IDC는 2012년 국내 PC 수요를 이전 예측치보다 대폭 하향 조정, 지난해 대비 12.5% 감소한 586만대 규모로 전망한다"고 덧붙였다.
김철현 기자 kch@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