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입대 현빈 "군대가는 길 배웅해주셔서 감사" 눈물 글썽

최종수정 2011.03.07 13:43 기사입력 2011.03.07 13:43

댓글쓰기

입대 현빈 "군대가는 길 배웅해주셔서 감사" 눈물 글썽

[포항=스포츠투데이 이은지 기자]배우 현빈이 입대 전 마지막 까지 팬들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현빈은 7일 오후 1시 30분께 경북 포항시 남구 오천읍 세계리에 위치한 해병대 교육 훈련단에 입소하면서 "한국뿐만 아니라 일본 홍콩에서까지 많은 분들이 오셨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모든 분들에게 소중한 시간이고 귀중한 시간일 텐데 한 사람이 군대 가는 것을 보러 와 주셔서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마지막 가는 길 까지 많은 분들이 응원을 해 주셨다"고 덧붙였다.

또 취재진 및 팬들이 모자를 벗어달라고 요청하자 쑥스러운 미소를 지어 보인 뒤 모자를 벗고 팬들을 향해 큰절을 올리며 눈물을 글썽였다.

이날 입소 현장에는 새벽부터 현빈을 보기 위해 모인 국내외 팬들과 취재진으로 인해 인산인해를 이뤘다. 뿐만 아니라 해병대 오천 전우회는 입대에 앞서 '시크릿가든 현빈의 입대를 축하합니다'라는 환영 현수막을 걸기도 했다.
또 해병대 교육 훈련단 입구에는 팬들의 입장 경로와 일반인 경로를 따로 마련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도 했다.

한편 현빈은 5주간 기초훈련을 받은 후 21개월간 해병대에서 군복무 한다.
입대 현빈 "군대가는 길 배웅해주셔서 감사" 눈물 글썽



스포츠투데이 이은지 기자 ghdpssk@스포츠투데이 사진 이기범 기자 metro83@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