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이복현 "공매도 여러 옵션 검토중 …6월 중 재개여부 설명해야"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재개 안하더라도 시점 등 알려야"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공매도 재개와 관련해 "공매도 재개 가능성, 방식, 시점 등에 대해 다양한 옵션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18일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열린 기업과 주주행동주의의 상생·발전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 발언하고 있다. 사진=조용준 기자 jun21@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18일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열린 기업과 주주행동주의의 상생·발전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 발언하고 있다. 사진=조용준 기자 jun21@

AD
원본보기 아이콘

이 원장은 23일 KBS2 '경제 콘서트'에 출연해 "6월 중으로 재개 여부와 시점, 재개를 하지 않게 되면 앞으로 어떤 기준으로 공매도를 재개하게 될지 등을 설명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공매도 재개 발언을 두고 논란이 일자 이 원장은 "공매도를 일부 재개하면 좋겠다는 개인적인 욕심을 말한 것이고, 못하게 되더라도 언제 어떤 방식으로 재개할 수 있을지 예측 가능성을 높이자는 취지로 말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이 원장은 최근 미국 뉴욕에서 열린 인베스트 K-파이낸스 기업설명회(IR) 직후 기자들과 만나 "개인적인 욕심이나 계획은 6월 중 공매도 일부 재개를 하는 것"이라며 "기술·제도적 미비점이 있더라도 이해관계자 의견을 들어 어떤 타임 프레임으로 재개를 추진하고 있다는 점을 시장과 소통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대통령실은 전날 "불법 공매도 문제를 해소하고 투자자가 신뢰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춰질 때까지 공매도는 재개하지 않는다"며 "금감원장의 발언은 개인적인 희망 차원"이라고 일축했다.

해외 직구 금지 사태에 이어 정부 부처와 대통령실 간 정책 혼선이 잇따르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왔다.


이 원장은 "시스템을 마련한 이후에 공매도 관련 의사결정을 하겠다는 원칙은 변한 적이 없다"며 "밸류업과 관련해서도 외국인투자자가 언제쯤 공매도가 재가되는 것인지에 대한 스케줄을 알려달라는 요구가 많다"고 덧붙였다.


공매도가 대형주 중심으로 일부 재개되면 대형주 주가가 떨어지고 테마주가 극성을 부리는 것 아니냐는 지적에 "전산시스템이 완비되고, 공매도 재개가 준비된 시점에 우량주에 대해 공매도가 이뤄지면 주가를 올리거나 거래량을 많이 늘리는 방향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정부의 밸류업 프로그램이 강제성이 없다는 지적에 대해 이 원장은 "최초에는 자발적인 방식으로 주주친화 정책을 하면서 이후에 인덱스를 만들어 연기금과 자산운용사들이 투자하도록 하는 것이 준비돼 있다"고 말했다.


최근 발표한 금융당국의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정상화 방안으로 인해 금융권 위기가 이어질 가능성은 없다고 강조했다.


이 원장은 "오랜 기간 집중적으로 리스크 관리를 많이 했기 때문에 PF 정상화 방안으로 인한 쏠림이나 부실 가능성은 없다"며 "'돈맥경화'를 막고 정상 사업장 선순환 구조를 만들겠다는 것이 핵심"이라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월성 4호기, 사용후핵연료 저장수 2.3t 바다로 누설 [포토] 아트센터 나비 퇴거 소송에서 SK 승소 [포토] 평년 보다 더운 여름 전력 수급 '안정'

    #국내이슈

  • "모든 연령 아름다워" 71세 미스 유니버스 USA '역대 최고령' 참가자 지중해서 3300년전 난파선 발견…"고대 세계 이해 바꿔놓는 것" 선거 포스터 맞아?… 日 선거 게시판에 등장한 '독도는 일본 땅'

    #해외이슈

  • [포토] 폭염, 부채질 하는 시민들 [포토] 연이은 폭염에 한강수영장 찾은 시민들 [포토] '즐거운 더위'

    #포토PICK

  • 獨뉘르부르크링 트랙에서 오렌지색 제네시스 달린다 日닛산, 판매 부진에 중국서 첫 공장 폐쇄 벤츠 신형 'CLE 카브리올레' 출시…온라인 한정판도 선봬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북·러 ‘유사시 군사지원’ 근거된 ‘유엔헌장 51조’ [포토] 코스피, 2년5개월만에 2,800선 넘어 [포토] 분주한 딜링룸, 코스피, 2,800넘어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

한 눈에 보는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