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분식 사주면 스승이라 부를게"…홍보 문구, 교사 조롱 논란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선 그은 스쿨푸드 "자사 기획 문구 아니다"
사과 없는 요기요, 이벤트 페이지 삭제

요기요의 스승의 날 이벤트 페이지 내 문구가 교사 조롱 논란에 휩싸이며 비판받고 있다.


15일 공교육 정상화를 위한 교사들이 만든 인스타그램 계정 '교권지킴이'는 배달앱 요기요에서 기획한 스승의 날 이벤트 페이지 내 문구 "스승의 날 핑계로 최대 6500원 할인", "스쿨푸드 사주면 스승이라 부를게"가 '스승'을 비하하고 조롱하는 느낌을 줄 수 있다고 지적했다.

논란이 된 요기요 스승의 날 이벤트 페이지.[사진='교권지킴이' 인스타그램]

논란이 된 요기요 스승의 날 이벤트 페이지.[사진='교권지킴이' 인스타그램]

AD
원본보기 아이콘

교권지킴이 측은 "기획한 사람이나 승인한 사람은 왕년에 교사 삥 좀 뜯어봤나 보다"며 "이벤트 문구 저렇게 해놓고 센스 있다고 희희낙락했을 것 같다"고 한탄했다. 이어 "존중이나 억지 감사는 바라지도 않지만, 요기요 같은 비아냥은 양심이 있는 인간이라면 하지 말아야 할 짓"이라고 비판했다.

또 "스승의 날은 교사 삥 뜯는 날도 아니고, 교사를 위해 뭔가를 선물하는 날도 아니"라며 "좋은 기억으로 남은 은사님 생각하고 짧은 감사 메시지라도 보내며 사제 간에 정을 나누면 좋다"고 전했다.


한 현직 교사는 "스승에 대한 의미가 어떻게 이런 식으로 희화화될 수 있는지 모르겠다"며 "불쾌함을 넘어선 한탄이 밀려온다. 교사를 비하하는 이런 광고를 보니 교직에 대한 회의감과 박탈감이 든다"고 분노를 표출하기도 했다.


스쿨푸드는 논란 후 자사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게시했다.

스쿨푸드 측은 "이벤트 페이지에 게재된 문구와 관련해, 해당 문구는 자사에서 기획한 내용이 아님을 공지한다"면서도 "적절하지 않은 표현의 문구로 인해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하여 거듭 사과드린다. 앞으로는 이와 같은 일이 재발생 하지 않도록 관리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문제를 일으킨 요기요는 홈페이지 내 별다른 사과문이나 해명을 올리지 않았다. 다만 논란 후 해당 이벤트 페이지는 현재 삭제된 상태다.


한편, 스승의 날은 교권 존중과 스승 공경의 사회적 풍토를 조성해 교원의 사기 진작과 사회적 지위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제정된 날이다. 1963년 충남지역 청소년적십자 단원들이 '은사의 날'을 정하고 사은행사를 개최한 것이 시초로 알려져 있다.





이소진 기자 adsurdism@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엔비디아 테스트' 실패설에 즉각 대응한 삼성전자(종합) 기준금리 11연속 동결…이창용 "인하시점 불확실성 더 커져"(종합2보) 韓, AI 안전연구소 연내 출범…정부·민간·학계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국내이슈

  •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도…美증권위, 현물 ETF 승인 '금리인하 지연' 시사한 FOMC 회의록…"일부는 인상 거론"(종합) "출근길에 수시로 주물럭…모르고 만졌다가 기침서 피 나와" 中 장난감 유해 물질 논란

    #해외이슈

  • [포토] 고개 숙이는 가수 김호중 [아경포토] 이용객 가장 많은 서울 지하철역은? [포토] '단오, 단 하나가 되다'

    #포토PICK

  • 기아 사장"'모두를 위한 전기차' 첫발 떼…전동화 전환, 그대로 간다" KG모빌리티, 전기·LPG 등 택시 모델 3종 출시 "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美 반대에도…‘글로벌 부유세’ 논의 급물살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 용어]"가짜뉴스 막아라"…'AI 워터마크'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