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제육·오징어볶음 정식 4만4000원…뉴욕에 문 연 '기사식당' 화제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한국어 간판 단 기사식당 뉴욕에 등장
식당 측 "정통 한국 요리 제공하겠다"

미국 뉴욕 도심 한복판에 한국어 간판을 단 기사식당이 문을 열어 화제가 되고 있다.


뉴욕타임스 등 매체는 뉴욕 로어이스트사이드에 기사식당이 개점한 소식을 알렸다. 매체는 "한국에서는 택시 운전사들을 위한 길가 식당을 '기사 식당'이라고 부른다"며 "이곳에선 비빔밥, 돼지고기 또는 해산물을 밥·반찬과 함께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소유주인 데이비드 윤준우, 스티브 최재우, 김용민 모두 한국 출신"이라며 "이곳에는 한국 달력, 벽걸이형 선풍기, 무료 커피머신 등 빈티지한 장식들도 있다"고 소개했다.

미국 뉴욕 로어이스트사이드에서 지난 20일(현지시간) 문을 연 기사식당. [이미지출처=구글맵]

미국 뉴욕 로어이스트사이드에서 지난 20일(현지시간) 문을 연 기사식당. [이미지출처=구글맵]

AD
원본보기 아이콘

해당 식당은 '동남사거리 원조 기사식당', '백반 전문 소문난 기사식당' 등의 한국어 간판을 달고 있다. 식당 상호명은 '기사식당'으로, 영문으로는 'Kisa'라고 쓴다.


식당에선 제육볶음과 보리 비빔밥, 오징어볶음 등 한국식 백반 정식과 반찬들을 제공하고 있다. 반찬으로는 김치, 감자조림, 새우장, 계란말이, 김, 청포묵 무침, 소떡소떡 등을 제공한다. 가격은 한 메뉴당 32달러(약 4만 4000원)다.


[이미지출처=인스타그램]

[이미지출처=인스타그램]

원본보기 아이콘

식당 측은 홈페이지를 통해 "기사식당은 1980년대부터 택시 기사들의 입맛을 맞춰온 한국의 느긋한 식당"이라며 "맛있고 저렴한 식사로 유명한 기사식당은 미각과 지갑을 모두 만족시키는 정통 한국 요리를 제공한다"고 소개했다.

한국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 애틀랜타로 이주한 식당 소유주 최재우씨는 미국 외식업 전문 매체인 이터(Eater)를 통해 "우리는 기사식당을 통해 캐주얼한 한식을 선보이고 뉴욕에 정통 한식 식사를 선보이고 싶다"고 말했다. 또 데이비드 윤준우씨는 "기사식당은 한식을 제공하는 것 이상으로 손님들이 한국의 정신, 백반 요리, 한국 문화에 대한 사랑을 즐길 수 있는 즐거운 모임 공간이 될 것"이라고 했다.





허미담 기자 damdam@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韓, AI 안전연구소 연내 출범…정부·민간·학계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해병대원 특검법' 재의요구안 의결…尹, 거부권 가닥 김호중 "거짓이 더 큰 거짓 낳아…수일 내 자진 출석" 심경고백

    #국내이슈

  • "출근길에 수시로 주물럭…모르고 만졌다가 기침서 피 나와" 中 장난감 유해 물질 논란 "눈물 참기 어려웠어요"…세계 첫 3D프린팅 드레스 입은 신부 이란당국 “대통령 사망 확인”…중동 긴장 고조될 듯(종합)

    #해외이슈

  • [포토] '단오, 단 하나가 되다' [포토] 중견기업 일자리박람회 [포토] 검찰 출두하는 날 추가 고발

    #포토PICK

  • "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기아 EV6, 獨 비교평가서 폭스바겐 ID.5 제쳤다 車수출, 절반이 미국행인데…韓 적자탈출 타깃될까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 용어]"가짜뉴스 막아라"…'AI 워터마크' [뉴스속 용어]이란 대통령 사망에 '이란 핵합의' 재추진 안갯속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