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포용·공존·주도성"…서울시교육청, 2022 개정 교육과정 고시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생태전환, 지능정보 교육 강조
고교 '노동인권교육' 명시하기도
모두를 위한 교육기회 제공 등

서울시교육청은 2022년 개정 교육과정에 따라 '서울시 초·중·고 및 특수교육 교육과정'을 고시했다고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교실 현장에서 인간과 자연의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생태전환 교육'과 디지털 활용 능력을 기르는 '지능정보 교육' 등에 주안점을 둔다.


18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2022년 교육부가 발표한 개정 교육과정은 올해 초등 1,2학년을 시작으로 내년 중1, 고1부터 본격적으로 적용된다. 일선 학교에서는 이 교육과정을 근거로 각 학교의 상황과 여건을 고려하고 자율성을 발휘해 학교 교육과정을 편성·운영하게 된다.

서울시교육청은 서울 교육과정의 핵심 가치로 '포용·공존·주도성'을 내걸었다. 구성의 주안점은 행복한 학습자, 모두를 위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함께 만들어가는 교육과정 체제를 구축하는 데 두었다. 또 학생 참여형 수업을 활성화하고 학생의 배움과 성장을 돕는 평가를 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시 초등학교 교육과정 [출처=서울시교육청]

서울시 초등학교 교육과정 [출처=서울시교육청]

AD
원본보기 아이콘

운영 원리로는 ▲자율성 ▲책임성 ▲적합성 ▲민주성 ▲개방성을 꼽았다. 강조 분야로는 ▲기초소양 교육 ▲독서·토론·글쓰기 교육 ▲민주시민 교육 ▲생태전환 교육 ▲안전·건강 교육 ▲역사 ·통일 교육 ▲예술 교육 ▲인성 교육 ▲지능정보 교육 ▲진로(직업) 교육 등을 설정했다.


서울시교육청은 특히 생태전환 교육을 강조했다. 앞서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생태전환교육 중장기 발전계획(2020-2024)'을 내고 생태환경 교육 확대를 공언한 바 있다. 점차 심각해지는 기후위기에 대응해 인간과 자연의 공존과 지속가능성을 중점적으로 교육하겠다는 안이다.

지능정보 교육으로는 인공지능, 데이터 등에 대한 기본 소양과 태도, 활용 교육, 윤리 교육 등을 중점적으로 담았다. 지난 2022년 확정된 개정 교육과정은 디지털·인공지능 기반의 교실 수업 개선으로 학생 맞춤형 교육이 가능하도록 하는데 중점을 두고 개정됐다.


또 고등학교의 '진로·직업 교육'에서는 일과 노동의 의미와 가치를 이해하는 노동 인권 교육을 실시할 수 있음을 명시했다.


이 밖에도 초·중·고교와 특수교육 학교의 각각 학교급별 교육과정 사항을 담았다.





박준이 기자 giver@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엔비디아 테스트' 실패설에 즉각 대응한 삼성전자(종합) 기준금리 11연속 동결…이창용 "인하시점 불확실성 더 커져"(종합2보) 韓, AI 안전연구소 연내 출범…정부·민간·학계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국내이슈

  •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도…美증권위, 현물 ETF 승인 '금리인하 지연' 시사한 FOMC 회의록…"일부는 인상 거론"(종합) "출근길에 수시로 주물럭…모르고 만졌다가 기침서 피 나와" 中 장난감 유해 물질 논란

    #해외이슈

  • [포토] 고개 숙이는 가수 김호중 [아경포토] 이용객 가장 많은 서울 지하철역은? [포토] '단오, 단 하나가 되다'

    #포토PICK

  • 기아 사장"'모두를 위한 전기차' 첫발 떼…전동화 전환, 그대로 간다" KG모빌리티, 전기·LPG 등 택시 모델 3종 출시 "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美 반대에도…‘글로벌 부유세’ 논의 급물살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 용어]"가짜뉴스 막아라"…'AI 워터마크'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