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LG엔솔 AI로 업무 혁신…전기차 최신 동향, 공급망에 신속 반영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올해 말까지 'AI 통합 플랫폼' 구축 완료 계획
"업무 효율성·생산성↑…고객가치 차별화 길"

LG에너지솔루션이 고객사와 시장 동향 정보를 파악하는 데 생성형 인공지능(Generative AI)을 적극적으로 도입하고 있다. 생성형 AI는 기존 데이터 패턴을 학습해 새로운 콘텐츠를 만들어 내는 AI 기술이다. 챗GPT가 대표적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업무 전반에 생성형 AI 기술 도입을 추진 중"이라며 "세밀하게 고객 니즈를 분석하고, 나아가 업무 효율성과 생산성을 극대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14일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은 올해 말까지 'AI 통합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고객과 협력사 계약 관리부터 전사적 자원 관리(ERP), 소프트웨어 개발, 원자재 구매, 배터리 제작까지 전체 업무 분야에 AI를 접목할 계획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미 유튜브를 기반으로 한 시장 트렌드 분석부터 인사관리(HR) 챗봇 시스템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AI 기술을 활용하고 있다.


LG에너지솔루션 직원이 생성형 AI가 분석한 유튜브 트렌드 리포트를 업무에 활용하고 있다. [사진제공=LG에너지솔루션]

LG에너지솔루션 직원이 생성형 AI가 분석한 유튜브 트렌드 리포트를 업무에 활용하고 있다. [사진제공=LG에너지솔루션]

AD
원본보기 아이콘

LG에너지솔루션은 자체 개발한 AI 프로그램인 GenAI's를 활용해 수백 시간 분량의 유튜브 영상을 분석한 후 전기차 시장 트렌드와 자동차 판매량 등을 포함한 리포트를 임직원에게 제공한다. 임직원들은 최신 시장 동향을 신속하게 파악하고 주요 키워드에 맞춰 관련 영상과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LG에너지솔루션 원자재 관련 부서에서 근무하는 A씨는 "리튬의 경우 가격 변동이 심해 재고 관리 효율화가 중요한데 정확하고 신속하게 업계 트렌드를 공급망 관리에 반영할 수 있어 큰 도움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LG에너지솔루션 은 HR 영역에서도 AI 기술을 활용한다. 신입과 경력 사원들이 HR 제도에 대해 질문하면 대화형 챗봇이 답한다. 국내 전체 직원의 40%를 차지하는 경력사원들이 휴가 신청 등 회사 제도를 빠르게 이해하고 습득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LG에너지솔루션은 설명했다.


이진규 LG에너지솔루션 최고디지털책임자(CDO) 전무는 "빠르게 변하는 이차전지 시장에서 AI 기술력을 통해 차별화된 고객 가치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최서윤 기자 sychoi@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엔비디아 테스트' 실패설에 즉각 대응한 삼성전자(종합) 기준금리 11연속 동결…이창용 "인하시점 불확실성 더 커져"(종합2보) 韓, AI 안전연구소 연내 출범…정부·민간·학계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국내이슈

  •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도…美증권위, 현물 ETF 승인 '금리인하 지연' 시사한 FOMC 회의록…"일부는 인상 거론"(종합) "출근길에 수시로 주물럭…모르고 만졌다가 기침서 피 나와" 中 장난감 유해 물질 논란

    #해외이슈

  • [포토] 고개 숙이는 가수 김호중 [아경포토] 이용객 가장 많은 서울 지하철역은? [포토] '단오, 단 하나가 되다'

    #포토PICK

  • 기아 사장"'모두를 위한 전기차' 첫발 떼…전동화 전환, 그대로 간다" KG모빌리티, 전기·LPG 등 택시 모델 3종 출시 "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美 반대에도…‘글로벌 부유세’ 논의 급물살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 용어]"가짜뉴스 막아라"…'AI 워터마크'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