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클릭 e종목]"비에이치, 상반기까지 실적 둔화…목표가↓"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목표주가 기존 3만원에서 2만4000원으로 하향 조정

NH투자증권은 20일 비에이치 에 대해 상반기까지 실적 둔화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하고 목표주가를 기존 3만원에서 2만40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이규하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북미 고객사 스마트폰 판매 둔화를 고려해 실적 추정치를 낮추고 목표주가를 하향 조정했다"면서 "하지만 스마트폰뿐만 아니라 전장, 태블릿 등으로 매출 다변화되며 중장기 성장세가 지속될 것이라는 점을 고려해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한다"고 설명했다.

NH투자증권은 비에이치의 올해 영업이익 전망치를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한 899억원으로 기존 대비 32.3% 하향 조정했다. 이 연구원은 "북미 스마트폰 업체 판매는 중국에서의 경쟁 심화, 온디바이스 인공지능(AI) 기능 부재 등으로 인해 내년까지 회복이 어려울 것"이라며 "볼륨 감소 및 고객사 원가 절감 노력 영향으로 비에이치 마진도 부정적 영향을 받을 것을 고려해 영업이익 전망치를 낮췄다"고 말했다.


비에이치는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37.5% 감소한 161억원에 그치며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 평균)를 크게 밑돌았다. 이 연구원은 "IT OLED 신규 라인 셋업 및 외주 가공비 관련 비용과 성과급 등 일회성 비용이 예상보다 컸기 때문"이라며 "상반기까지는 실적 둔화가 이어지겠으나 OLED를 탑재한 태블릿의 성공적 출시와 북미 고객사가 신모델에 AI 기능을 확대 적용시키는 경우 주가 회복이 가능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실적 둔화에도 현재 주가는 과도한 저평가 구간이라는 의견이다. 이 연구원은 "고객사 판매 감소, 실적 둔화 등 부정적인 요인에도 현재 주가는 2024년 주당순이익 기준 주가수익비율(PER) 7.3배, 주당순자산 기준 주가순자산비율(PBR) 0.8배로 과도한 저평가 구간이라고 판단한다"면서 "중장기적으로 전장사업과 태블릿, 노트북 OLED 적용 확대로 실적 개선되며 밸류에이션 할인 완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유명 인사 다 모였네…유재석이 선택한 아파트, 누가 사나 봤더니 '엔비디아 테스트' 실패설에 즉각 대응한 삼성전자(종합) 기준금리 11연속 동결…이창용 "인하시점 불확실성 더 커져"(종합2보)

    #국내이슈

  • 칸 황금종려상에 숀 베이커 감독 '아노라' …"성매매업 종사자에 상 바쳐" '반려견 대환영' 항공기 첫 운항…1천만원 고가에도 '전석매진'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도…美증권위, 현물 ETF 승인

    #해외이슈

  • [포토]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 방한 [포토] 고개 숙이는 가수 김호중 [아경포토] 이용객 가장 많은 서울 지하철역은?

    #포토PICK

  • "없어서 못 팔아" 출시 2개월 만에 완판…예상 밖 '전기차 강자' 된 아우디 기아 사장"'모두를 위한 전기차' 첫발 떼…전동화 전환, 그대로 간다" KG모빌리티, 전기·LPG 등 택시 모델 3종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국회 통과 청신호 '고준위방폐장 특별법' [뉴스속 용어]美 반대에도…‘글로벌 부유세’ 논의 급물살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