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뼈 구조 보니 내가 아빠"…14세 트로트 소녀 스토킹한 60대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14세 트로트 가수 오유진과 가족을 지속해서 스토킹한 60대 남성이 최근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됐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14세 트로트 가수를 스토킹하는 60대 남성을 집중 조명했다. 14살 트로트 가수 오유진 양은 어릴 적, 외할머니를 따라간 노래 교실에서 실력을 쌓아 트로트 경연 프로그램에 참여해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이름을 알렸다.

사진 출처=SBS 방송 화면 캡처

사진 출처=SBS 방송 화면 캡처

AD
원본보기 아이콘

스토킹이 시작된 것은 지난 8월부터다. 남성은 유진 양의 외할머니에게 전화해 자신과 유진 양이 이상할 만큼 닮았다며, 할머니에게 만남을 제안했다.

이후 유진 양 관련 기사와 영상마다 자신이 유진 양의 친아버지라는 내용의 댓글이 하루에도 20~30개씩 총 1000여 개나 달렸다. 심지어 자신과 유진 양이 얼마나 닮았는지 직접 비교해 보라며 자신의 사진까지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내가 십몇년 전에 노래방 다닐 때 스물네댓 살 되는 여자를 만난 적이 있는데 그 여자가 임신했다. 헤어지면서 아기를 지우라고 했는데 그 여자가 애를 낳아서 누굴 줬다더라. TV를 보니 (오유진이) 내 딸 같다"고 주장하면서 "친아빠, 친엄마는 어디 갔냐"는 댓글을 수십 개 남겼다.


남성은 가족에게 여러 차례 전화를 걸어 만남을 요구하고, 유진 양이 재학 중인 학교나 행사장에도 찾아와 불안감과 공포심을 일으킨 혐의도 받는다.

유진 양은 "성인 남성분들이 혹시 가수 오유진 아니냐 물어보시면 저도 모르게 아닌 것 같다 죄송하다 이렇게 되고. 저도 모르게 계속 압박을 받는 것 같다"며 불안감을 호소했다.


"뼈 구조도 노래 창법도 나와 판박이" 주장

그가 유진 양을 친딸이라고 주장하는 근거는 무엇일까. 그는 "뼈 구조 자체가 머리부터 발끝까지 닮았다"며 "손 모양이나 치아도 사진 보면 똑같다"고 말했다. 또 "노래 부르는 특징도 다 유전"이라며 오유진과 자신의 창법이 똑같다고 주장했다.


그는 유진 양의 친부를 본 후에도 "나하고 눈매도 그렇고 이분도 서로 비슷한 점이 있네"라며 끝까지 자신이 생물학적 친부라고 강조해 충격을 안겼다.


사진 출처=SBS 방송 화면 캡처

사진 출처=SBS 방송 화면 캡처

원본보기 아이콘

오유진의 친모는 "내가 열 달을 배불러서 애를 낳았고, 아기 아빠가 탯줄도 잘랐다. 시어머니나 친정엄마가 밤새도록 옆에서 같이 기다렸다가 애 낳는 것도 봤는데 진짜 말도 안 된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그러면서 "프로필 사진을 계속 바꾸더라. 유진이 머리도 확대를 해놨다. 치아까지. 소름 끼친다"고 호소했다.


DNA 검사 제안하자 거부

제작진이 DNA 검사를 하자고 하자 남성은 "나는 DNA보다 유진 양 할머니가 만나줬으면 한다. 만나서 손톱을 한 개씩 깎아서 교환하든지, 그렇게 안 하면 나도 응하지 않겠다"며 도망치듯 자리를 떠났다.


앞서 지난 8월 오유진 측은 토탈셋을 통해 "오유진 스토커를 서울지방경찰청 마포경찰서에 스토킹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허위사실적시명예훼손)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후 진주경찰서로 사건이 이첩됐다. 경찰 조사 결과 스토커가 허위 사실을 적시해 명예훼손을 한 혐의가 인정되어 최근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됐다"고 밝힌 바 있다.





김은하 기자 galaxy656574@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의사출신 당선인 이주영·한지아…"증원 초점 안돼" VS "정원 확대는 필요" [럭셔리월드]신라호텔도 '참전'…'5월 신부' 겨냥 200만원대 프러포즈 돈 없어 못 만나러 간 가족…'시작가 14억' 이중섭 그림 경매 나온다

    #국내이슈

  • '수리비 불만' 아이폰 박살낸 중국 배우…누리꾼 "애플 움직인 당신이 영웅" 전기톱 든 '괴짜 대통령'…SNS로 여자친구와 이별 발표 경기 진 선수 채찍으로 때린 팬…사우디 축구서 황당 사건

    #해외이슈

  • [이미지 다이어리] 짧아진 봄, 꽃놀이 대신 물놀이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 윤중로에 활짝 핀 벚꽃

    #포토PICK

  •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타볼레오]'학원차'에서 '아빠차'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전환점에 선 중동의 '그림자 전쟁'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