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유아인보다 잘 생겨" "홍콩배우네"…전두환 손자도 외모 품평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전우원씨 귀국에 외모 화제
"그래봐야 범죄자" 지적도

전두환 씨 손자 전우원 씨가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돼 경찰 조사를 받았다. 이 가운데 전 씨의 외모가 일부 누리꾼 사이에서 화제가 돼 논란이 일고 있다.


28일 전 씨는 5·18민주화운동 유가족과 피해자에게 사죄하겠다는 뜻을 밝히며 미국에서 귀국했다.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전 씨가 입국하자 법원이 발부한 체포·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다. 당시 전 씨는 흰색 와이셔츠에 남색 넥타이, 검은색 코트 등 정장 차림으로 체포됐다.

마약 투약 혐의 관련 조사를 마치고 석방된 전두환 전 대통령의 손자 전우원 씨가 29일 오후 서울 마포경찰서를 나서며 발언하고 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마약 투약 혐의 관련 조사를 마치고 석방된 전두환 전 대통령의 손자 전우원 씨가 29일 오후 서울 마포경찰서를 나서며 발언하고 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전 씨의 사진이 언론을 통해 공개되자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전 씨의 외모를 품평하는 게시물이 다수 올라왔다. 한 커뮤니티에는 '전두환 손자 뭐냐. 오늘 입국했는데 너무 잘 생겼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누리꾼은 "홍콩 배우상이다", "유아인 기사와 나란히 봤는데 이 사람이 더 잘생겼더라" 등의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전 씨의 범죄 행각을 두고 그의 외모를 평가하는 것이 적절치 못하다는 비판도 있었다. "마약 범죄를 저질렀다고 하는데도 얼굴에 눈이 먼저 가느냐" "얽힌 사안이 한두 개가 아닌데 당사자의 외모에만 관심을 보이는 것은 문제의 본질을 흐릴 것이다" 등의 지적도 잇따랐다.


또 다른 누리꾼들은 "그래봤자 성매매에 마약 한 사람이다. 찬양하지 말자” “정신 차려라. 죄인을 왜 찬양하냐" "방송 보니까 관심받고 싶은 사람 같던데 별걸 다 좋아한다" 등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30일 오전 5?18 관련 단체 만나기 위해 광주 방문
전두환 전 대통령 일가에 대한 폭로성 발언을 해온 손자 전우원 씨가 28일 오전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로 들어서고 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전두환 전 대통령 일가에 대한 폭로성 발언을 해온 손자 전우원 씨가 28일 오전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로 들어서고 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원본보기 아이콘

전 씨의 외모에 관심이 쏟아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17일 전 씨는 유튜브 방송 진행 도중 탈모를 언급한 누리꾼의 질문에 "저도 언제 오징어처럼 변할지 무섭다" "사람들이 조금이라도 관심을 줄 때 세상에 나왔다"고 답변했다. 또 "탈모약을 복용 중이냐"는 질문에 "어차피 빠질 건데 왜 먹냐"고 답하기도 했다.


체포된 전 씨는 마약 투약 혐의를 인정하고 5?18단체 유가족과 피해자들에게 사과하고 싶다고 밝혔다. 29일 오후 7시 55분쯤 도주 우려가 없다는 경찰의 판단으로 석방된 전 씨는 30일 오전 5?18 관련 단체를 만나기 위해 광주에 방문했다.


한편 경찰은 전 씨의 체포 시한(48시간)과 건강 상태 등을 고려해 조사를 진행하고 향후 불구속 수사를 이어갈 방침이다. 전 씨가 마약 거래가 아닌 단순 투약 혐의를 받는다는 점을 고려한 것으로 추측된다.





방제일 기자 zeilism@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6년 만에 솔로 데뷔…(여자)아이들 우기, 앨범 선주문 50만장 "편파방송으로 명예훼손" 어트랙트, SBS '그알' 제작진 고소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국내이슈

  • 美대학 ‘친팔 시위’ 격화…네타냐후 “반유대주의 폭동” "죽음이 아니라 자유 위한 것"…전신마비 변호사 페루서 첫 안락사 "푸바오 잘 지내요" 영상 또 공개…공식 데뷔 빨라지나

    #해외이슈

  • [포토] 정교한 3D 프린팅의 세계 [포토] '그날의 기억' [이미지 다이어리] 그곳에 목련이 필 줄 알았다.

    #포토PICK

  • 제네시스, 中서 '고성능 G80 EV 콘셉트카' 세계 최초 공개 "쓰임새는 고객이 정한다" 현대차가 제시하는 미래 상용차 미리보니 매끈한 뒤태로 600㎞ 달린다…쿠페형 폴스타4 6월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하이브에 반기 든 '뉴진스의 엄마' 민희진 [뉴스속 용어]뉴스페이스 신호탄, '초소형 군집위성' [뉴스속 용어]日 정치인 '야스쿠니신사' 집단 참배…한·중 항의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