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김해시, 전기차 충전기 504기 더한다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2023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사업 대상 선정

경남 김해시가 환경부 주관 2023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사업 대상자로 선정됐다.


시는 전기차 충전사업자인 주식회사 이지차저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10분 이내 어디서나 마음껏 충전하자’는 주제로 공모 신청해 선정됐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사업은 지역 특성에 맞춰 전기자동차 보급과 충전 기반시설(인프라) 구축을 연계하기 위해 지자체, 충전사업자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업의 유형(모델)을 찾아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남 김해시청. [사진제공=김해시청]

경남 김해시청. [사진제공=김해시청]

AD
원본보기 아이콘

시는 이번 선정으로 국비와 민간자본 각 7억5000만원, 총 15억원을 확보해 시비 투자 없이 충전 인프라를 구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100kW 급속 충전기 4기를 포함한 504기의 전기자동차 충전기를 설치할 예정이다.

4월 중에 민간사업자와 ‘2023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세부 설계, 부지사용 협약 등을 거쳐 8월까지 충전 기반시설 구축을 완료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급속히 늘어나는 충전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전기차 보급 확산에도 이바지할 것”이라며 “빠른 충전 속도와 높은 충전소 접근성으로 시민에게 수준 높은 충전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거라 기대한다”고 내다봤다.


이용규 기후대응과장은 “수송부문의 탄소중립과 미세먼지 저감,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친환경 자동차 구매자가 늘어날 것을 대비해 연차적으로 충전 기반시설 구축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이세령 기자 ryeong@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6년 만에 솔로 데뷔…(여자)아이들 우기, 앨범 선주문 50만장 "편파방송으로 명예훼손" 어트랙트, SBS '그알' 제작진 고소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국내이슈

  • 美대학 ‘친팔 시위’ 격화…네타냐후 “반유대주의 폭동” "죽음이 아니라 자유 위한 것"…전신마비 변호사 페루서 첫 안락사 "푸바오 잘 지내요" 영상 또 공개…공식 데뷔 빨라지나

    #해외이슈

  • [포토] 정교한 3D 프린팅의 세계 [포토] '그날의 기억' [이미지 다이어리] 그곳에 목련이 필 줄 알았다.

    #포토PICK

  • 제네시스, 中서 '고성능 G80 EV 콘셉트카' 세계 최초 공개 "쓰임새는 고객이 정한다" 현대차가 제시하는 미래 상용차 미리보니 매끈한 뒤태로 600㎞ 달린다…쿠페형 폴스타4 6월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하이브에 반기 든 '뉴진스의 엄마' 민희진 [뉴스속 용어]뉴스페이스 신호탄, '초소형 군집위성' [뉴스속 용어]日 정치인 '야스쿠니신사' 집단 참배…한·중 항의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