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클릭 e종목]“유니셈, 국내 스크러버 점유율 1위”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하나증권은 22일 유니셈 에 대해 국내 스크러버 점유율 1위로 올해 메모리 업체들의 식각 공정 적용 확대 및 해외고객사향 매출 증가가 긍정적인 요소라고 평가했다.


유니셈은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생산 공정에서 발생하는 유해가스 처리 장비인 스크러버(Scrubber)와 온도 조절 장비 칠러(Chiller) 전문 기업이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디스플레이, BOE 등 국내외를 대표하는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업체들에 장비를 공급하고 있다.

김록호 하나증권 연구원은 올해 유니셈의 매출액 및 영업이익에 대해 각각 전년 대비 2.3% 감소, 10.9% 증가한 2473억원, 325억원으로 전망했다. 김 연구원은 “스크러버가 필요한 공정이 증착 공정 위주에서 식각 공정으로 확대됨에 따라 가스 사용량이 많아져 1차 스크러버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일본 메모리 반도체 고객사들이 고온 버너를 활용한 직접 연소 방식의 번(Burn)타입에서 전기 토치 열을 사용한 플라즈마 타입의 스크러버를 선호하면서 교체수요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현재 테스트 중인 플라즈마 타입의 테스트가 완료되면 고객사 내 점유율 확대가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더불어 “중국 디스플레이 업체들의 투자로 스크러버와 칠러 장비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중국 디스플레이향 매출 증가 또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유니셈의 주력제품인 스크러버는 미세화 및 고단화 진행 시마다 수주 규모가 늘어나고 신규 설치 이후에도 유지보수 매출이 발생한다. 이 점에서 김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용인 클러스터 구축에 대한 300조원 투자 수혜 등 전방산업의 시설투자 회복 시 실적 턴어라운드를 견인할 것”이라며 “2024년이 더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해병대원 특검법' 재의요구안 의결…尹, 거부권 가닥 김호중 "거짓이 더 큰 거짓 낳아…수일 내 자진 출석" 심경고백 [포토] 오동운 후보 인사청문회... 수사·증여 논란 등 쟁점

    #국내이슈

  • "눈물 참기 어려웠어요"…세계 첫 3D프린팅 드레스 입은 신부 이란당국 “대통령 사망 확인”…중동 긴장 고조될 듯(종합) 골반 붙은 채 태어난 샴쌍둥이…"3년 만에 앉고 조금씩 설 수도"

    #해외이슈

  • [포토] 중견기업 일자리박람회 [포토] 검찰 출두하는 날 추가 고발 '시스루 옷 입고 공식석상' 김주애 패션…"北여성들 충격받을 것"

    #포토PICK

  • 기아 EV6, 獨 비교평가서 폭스바겐 ID.5 제쳤다 車수출, 절반이 미국행인데…韓 적자탈출 타깃될까 [르포]AWS 손잡은 현대차, 자율주행 시뮬레이션도 클라우드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이란 대통령 사망에 '이란 핵합의' 재추진 안갯속 [뉴스속 용어]한-캄보디아 정상 '전략적 동반자 관계' 수립 세계랭킹 2위 매킬로이 "결혼 생활 파탄이 났다"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