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인천 연수구, 유기동물 입양예정자 '사전교육 의무제도' 도입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인천 연수구는 유실·유기동물의 입양비 지원시 신청자의 입양예정자 교육을 의무화하는 요건을 도입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인천지역 기초자치단체로는 처음 시행하는 것이다.

구는 지역내에서 발생한 유실·유기동물을 입양한 사람에게 입양 후 발생한 진료비 등의 일부를 지원하고 있는데, 2018년도부터 지난해까지 총 90마리의 입양비를 지원했다.


올해도 지역내 동물보호센터에서 동물을 입양하고 동물등록을 완료할 시 진료비 등 입양 제반 비용을 최대 15만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일반적으로 반려동물을 키우게 되는 경로는 동물을 구입해 분양받거나 유기동물을 입양하는 방식이나, 일부 준비되지 않은 입양 결정으로 인해 반려동물이 유기되거나 파양되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다.

그러나 관련 법령에서 반려동물 입양 예정자의 입양 준비를 위한 교육 의무 규정이 없어, 모든 입양자에게 올바른 반려동물 양육 방법에 대해 사전에 교육하기는 어려운 실정이다.


이에 따라 연수구는 반려동물 입양 예정자들이 반려동물의 양육에 대한 준비를 할 수 있도록 의무 교육을 반드시 수료 후 입양비 지원금을 신청하도록 요건을 강화했다.


반려동물 입양예정자 교육은 '동물사랑배움터'에서 수강이 가능하다.


연수구 관계자는 "한번 주인에게 버림받은 유기동물을 양육하는 것은 그렇지 않은 반려동물에 비해 훨씬 어렵다"며 "유기동물 입양자들이 반드시 입양예정자 교육을 수료해 반려동물과 행복하게 지내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인천 연수구청

인천 연수구청

AD
원본보기 아이콘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6년 만에 솔로 데뷔…(여자)아이들 우기, 앨범 선주문 50만장 "편파방송으로 명예훼손" 어트랙트, SBS '그알' 제작진 고소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국내이슈

  • 美대학 ‘친팔 시위’ 격화…네타냐후 “반유대주의 폭동” "죽음이 아니라 자유 위한 것"…전신마비 변호사 페루서 첫 안락사 "푸바오 잘 지내요" 영상 또 공개…공식 데뷔 빨라지나

    #해외이슈

  • [포토] 정교한 3D 프린팅의 세계 [포토] '그날의 기억' [이미지 다이어리] 그곳에 목련이 필 줄 알았다.

    #포토PICK

  • 제네시스, 中서 '고성능 G80 EV 콘셉트카' 세계 최초 공개 "쓰임새는 고객이 정한다" 현대차가 제시하는 미래 상용차 미리보니 매끈한 뒤태로 600㎞ 달린다…쿠페형 폴스타4 6월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하이브에 반기 든 '뉴진스의 엄마' 민희진 [뉴스속 용어]뉴스페이스 신호탄, '초소형 군집위성' [뉴스속 용어]日 정치인 '야스쿠니신사' 집단 참배…한·중 항의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