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실내마스크 해제에도 방역 안정적…"경계 늦출 때 아냐"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박민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제2차관)이 3일 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제공=복지부]

박민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제2차관)이 3일 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제공=복지부]

AD
원본보기 아이콘

[아시아경제 이관주 기자] 실내마스크 착용 의무 조정에도 코로나19 국내 방역 지표가 안정된 상태를 보이고 있다. 방역당국은 다만 세계보건기구(WHO)가 코로나19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유지한 만큼 아직은 긴장을 늦출 때가 아니라며 일상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박민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제2차관)은 3일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에서 "설 연휴와 실내마스크 착용 의무 조정이 있었음에도 방역상황이 전반적으로 안정을 유지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1총괄조정관은 "오늘 0시 기준 확진자 수는 약 1만5000명으로 전주보다 53% 감소했다"며 "감염재생산지수는 0.75로 4주째 1 아래"라고 설명했다. 또 "지난주 신규 위중증 환자는 308명으로 3주 연속 감소했고, 병상 가동률도 17.6%로 여력이 충분하다"고 덧붙였다. 중국발 단기체류 입국자는 전날 286명 중 5명이 확진돼 양성률은 1.7%를 기록했다.


현재의 안정세를 이어나가려면 국민의 참여와 지방자치단체의 협조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감염취약시설·대중교통·병원에서 마스크 쓰기, 손 씻기와 환기 등 일상 방역수칙을 잘 지켜주시길 부탁드린다"며 "지자체는 실내마스크 착용과 관련해 현장에서 혼선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 안내하고 홍보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이번 주 WHO가 국제적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유지하기로 한 것은 아직은 경계를 늦출 때가 아님을 의미한다"며 "정부는 신규 변이 모니터링 및 해외유입 차단, 치료 병상 운영 등 방역·의료대응 시스템을 앞으로도 빈틈없이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관주 기자 leekj5@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남녘 매화 '활짝'...봄 맞이 나선 서울 자치구들 노소영 "비서가 5년간 26억 빼돌려" 고소…경찰 수사 착수 이창용 "구조개혁엔 단기 희생 수반…모든 이해당사자 합의 어려워"

    #국내이슈

  • 테슬라 中공장 출하량 전년比 19% 감소…주가7%↓ 美 공화당 경선 첫 승 거둔 헤일리…트럼프 대세 영향 적어 ‘골프황제’ 우즈, 최고의 스포츠맨십 선수에 선정

    #해외이슈

  • [포토] 도로 위 지뢰 '포트홀' 급증 [포토] 유채꽃 품에 안은 푸바오 '서대문, 1919 그날의 함성'... 시민들 만세 행진

    #포토PICK

  • 영암군  F1 경주장서 10월 국제 드론 레이싱대회 열린다 현대차 아이오닉6, 미국 '최고 연료소비효율 차' 1위 하이브리드 돌풍에 뜨는 일본 차…'노재팬' 이후 최고

    #CAR라이프

  • “난 의새…쉬면서 다이어트 해야지” 의사 챌린지에 공분 [뉴스속 용어]배당 받을 권리가 사라졌다, '배당락' [뉴스속 용어]전장 나가며 몸에 새긴 표식 '부병자자'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