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北 코인 도둑, 지난해 가상자산 2조원 훔쳐"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北, 전 세계 가상화폐 해킹액 절반 탈취
핵무기·미사일 개발에 써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지난해 전 세계에서 38억달러(약 4조7000억원) 규모의 가상자산이 해킹으로 인해 도난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범은 북한 해커들이었다. 북한과 연계된 조직들은 이 중 절반에 가까운 16억5000만달러(약 2조원)에 이르는 가상자산을 훔쳐간 것으로 집계됐다.


2일(현지시간) CNBC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미국 블록체인 분석업체 체이널리시스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3 가상자산 범죄 보고서'를 발표했다.

지난해 가상자산 도난 규모는 총 38억달러다. 2021년 33억달러보다 5억달러 늘었다. 도난액이 가장 컸던 10월에는 총 32건의 해킹이 발생해 7억7570만달러가 탈취당했다.


"北 코인 도둑, 지난해 가상자산 2조원 훔쳐"
AD
원본보기 아이콘

주범은 북한 해커들이었다. 보고서는 라자루스 등 북한 연계 조직들이 가상자산 절도를 주도했다고 지적했다. 지난 7년간 북한 연계 해커들이 훔친 가상자산 규모는 32억290만달러에 달한다.


북한 연계 해커들이 해킹을 통해 가상자산을 탈취한 규모는 2016년 150만달러에서 2017년 2920만달러, 2018년 5억2230만달러, 2019년 2억7110만달러, 2020년 2억9950만달러, 2021년 4억2880만달러로 점차 늘어났다. 지난해에는 16억5050만달러 규모 가상자산을 훔쳤는데, 이는 전년 대비 3배 늘어난 수준이다. 전 세계 가상자산 절도 규모의 43.4%에 이른다.

지난해 3월 블록체인 비디오 게임인 '액시 인피니티'의 6억달러 규모 가상자산 해킹 사건, 6월 블록체인 기술기업 '하모니'의 1억달러 규모 해킹 사건이 발생한 배후에도 북한 연계 해커 조직이 있다고 미 연방수사국(FBI)은 지목했다.


국제사회의 강력한 제재에 직면한 북한은 외화벌이 수단으로 가상자산 절도에 나서고 있다. 유엔(UN) 등에 따르면 북한은 훔친 가상자산을 핵무기나 미사일 개발 등의 자금줄로 쓰고 있다. 북한은 지난해 8차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시험 발사한 데 이어 7차 핵실험 준비도 완료한 것으로 전해졌다.


체이널리시스는 "북한의 2020년 총수출 규모가 1억4200만 달러에 불과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가상자산 해킹은 북한 경제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가상자산 해커들은 주로 디파이(DeFi·탈중앙화 금융) 거래 구조의 약점을 악용해 범행에 나서는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해 전체 해킹의 82%가 이 같은 취약점을 노린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을 비롯한 국제사회는 가상자산 해킹과의 전쟁에 돌입한 상태다. 자금세탁 기술을 막기 위한 기관 간 공조를 강화하면서, FBI는 액시 인피니티가 도난당한 가상자산 중 일부인 3000만달러를 회수하기도 했다. 체이널리시스는 "북한 연계 해커들은 가상자산 생태계에 매우 정교하고 명백한 위협이 되고 있지만 법 집행 기관과 정보 당국의 반격 능력 또한 커지고 있다"며 "시간이 지날수록 가상자산 절도는 더 어려워지고 덜 생산적이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6년 만에 솔로 데뷔…(여자)아이들 우기, 앨범 선주문 50만장 "편파방송으로 명예훼손" 어트랙트, SBS '그알' 제작진 고소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국내이슈

  • 美대학 ‘친팔 시위’ 격화…네타냐후 “반유대주의 폭동” "죽음이 아니라 자유 위한 것"…전신마비 변호사 페루서 첫 안락사 "푸바오 잘 지내요" 영상 또 공개…공식 데뷔 빨라지나

    #해외이슈

  • [포토] 정교한 3D 프린팅의 세계 [포토] '그날의 기억' [이미지 다이어리] 그곳에 목련이 필 줄 알았다.

    #포토PICK

  • 제네시스, 中서 '고성능 G80 EV 콘셉트카' 세계 최초 공개 "쓰임새는 고객이 정한다" 현대차가 제시하는 미래 상용차 미리보니 매끈한 뒤태로 600㎞ 달린다…쿠페형 폴스타4 6월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하이브에 반기 든 '뉴진스의 엄마' 민희진 [뉴스속 용어]뉴스페이스 신호탄, '초소형 군집위성' [뉴스속 용어]日 정치인 '야스쿠니신사' 집단 참배…한·중 항의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