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조사 마친 이재명 "검찰, 수사 아닌 정치해…기소 목표로 조작"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12시간 30분 만에 조사 종료… 檢, 추가 소환 조사 요구
李 "질문 지연 행위… 국가 권력 사유화"

[아시아경제 허경준 기자] 대장동 의혹과 관련해 검찰에 소환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2시간여 만에 조사를 마치고 귀가했다.


이 대표는 28일 오후 10시50분께 서울중앙지검 청사를 나오면서 "검찰 조사는 어떠했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윤석열 검사 독재 정권의 검찰답게 역시 수사가 아닌 정치를 하고 있었다는 느낌이 든다"고 밝혔다.

또 "진실을 발견하기 위한 조사를 한 것이 아니라 기소를 목표로 조작을 하고 있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며 "굳이 추가 소환을 하기 위해서 시간을 끌고 했던 질문 또 하고 제시했던 자료 또 제시하고 질문을 지연하는 행위야말로 국가 권력을 사유화하는 아주 잘못된 행동이라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위례·대장동 개발 비리 사건과 관련해 피의자 신문 조사를 마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2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위례·대장동 개발 비리 사건과 관련해 피의자 신문 조사를 마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2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이 대표는 이날 검찰이 대장동 관련 의혹에 수사를 착수한 지 1년4개월여 만에 검찰에 출석해 조사받았다. 오전 10시30분께부터 시작된 조사는 12시간 30분가량 진행됐다. 이 대표는 심야조사에 동의하지 않아 오후 9시께부터 이날 진술한 내용을 확인하는 조서 열람 작업을 2시간 가까이 벌였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1부(부장검사 엄희준)·3부(부장검사 강백신)는 한 차례 조사만으로는 부족하다고 보고 이 대표 측에 추가 조사를 요구한 상태다.

이 대표는 성남시장으로 재직할 당시 위례·대장동 개발 사업과 관련해 민간업자들에게 막대한 이익을 챙기게 한 혐의를 받는다. 검찰은 이 대표가 민간업자들에게 특혜를 제공해 대장동 사업에서 7886억원, 위례신도시 사업에서 211억원 등 부당 이득을 챙긴 것으로 보고 있다.


하지만 이 대표는 "모범적인 공익 환수 사업"이라고 맞서고 있다. 이 대표는 자신이 대장동 사업을 민·관 합동 개발 방식으로 바꿔 개발이익을 일부나마 환수할 수 있었다고 주장하고 있다. 또 이 대표는 검찰이 대장동 개발 사업에 깊숙이 관여한 남욱 변호사와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의 바뀐 진술만 가지고 자신에게 배임 등 혐의를 적용했다고 날을 세우고 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검찰에 출석하면서도 불편한 기색을 여과 없이 드러냈다. 그는 "오늘 이곳은 윤석열 검사 독재정권이 법치주의를 이기고 헌정질서를 파괴한 현장"이라며 "윤석열 검사 독재정권이 국가 권력을 사유화한 최악의 현장"이라고 비판했다.


검찰은 이 대표가 추가 조사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을 경우, 이날 진술한 내용을 검토한 뒤 구속영장 청구 등을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허경준 기자 kjune@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돈 없어 못 만나러 간 가족…'시작가 14억' 이중섭 그림 경매 나온다 6급 '충주맨' 보다 높은 신입 해경 연봉 "5000만원보다 업!" 전공의 대표 "수련병원 교수, 착취사슬 중간 관리자"

    #국내이슈

  • 경기 진 선수 채찍으로 때린 팬…사우디 축구서 황당 사건 CNN "미국, 이란 순항미사일·드론 이동 포착"…공격 준비 가능성 '성추문 입막음' 첫 형사재판 앞두고…트럼프 "증언할 것"

    #해외이슈

  •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 윤중로에 활짝 핀 벚꽃 [포토] '봄의 향연'

    #포토PICK

  •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타볼레오]'학원차'에서 '아빠차'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 용어]국가 신뢰도 높이는 선진국채클럽 ‘WGBI’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