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英, 中대사 의회 출입금지 맞불

최종수정 2021.09.15 08:08 기사입력 2021.09.15 08:08

댓글쓰기

英, 中대사 의회 출입금지 맞불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영국 의회가 주영 중국 대사에 의회 출입 금지 조치를 내렸다. 중국이 신장 위구르 지역의 인권 문제를 제기한 영국 의원들에 대해 제재를 가한 것에 대한 맞대응이다.


14일(현지시간) 영국 BBC 등에 따르면 영국 상·하원은 정저광 주영 중국 대사에게 의회 출입 금지 조치를 내렸다.

정저광 주영 중국 대사는 이날 영국 의회에서 열리는 하원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었다.


이번 결정은 중국이 지난 3월 신장 인권 문제를 지적한 영국 의원 5명에 여행금지와 자산동결 등의 제재를 가한 데 따른 보복 차원이다.


이번 중국 정부의 제재를 받은 의원 5명은 우려를 담은 서한을 제출하자 상·하원 의장은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이들은 서한에서 "중국 정부가 부과한 제재는 직접적인 표적이 된 의원 뿐만 아니라 의회 전체와 의원들에 대한 공격을 의미한다"며 "우리 의회는 중국 공산당의 불합리한 제재를 위한 선전 도구가 되어서는 안된다"고 적었다.


외신들은 이번 결정이 영국과 중국 간 외교 갈등으로 비화될 지에 주목했다.


이번 제재 조치가 내려지자 런던 주재 중국대사관은 양국의 이익을 해치는 비열하고 비겁한 결정이라고 비난했다.


중국대사관 대변인은 "영국 의회가 특정 개인이나 개인의 정치적 이득을 위해 중국과 영국의 정상적인 교류와 협력을 방해하는 행위는 비열하고 비겁하며, 이는 양국의 이익에 해롭다"고 밝혔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