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네이버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 설립…1000억원 투자

최종수정 2021.06.24 13:00 기사입력 2021.06.24 13:00

댓글쓰기

네이버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 설립…1000억원 투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네이버가 웹툰 스튜디오와 왓패드 스튜디오를 통합해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를 설립한다고 24일 밝혔다.


앞서 네이버는 지난 1월 세계 최대 웹소설 플랫폼 왓패드 지분 100%를 6억달러(약 6600억원)에 인수했다.

네이버는 1000억원의 글로벌 지식재산권(IP) 비즈니스 기금을 조성해 북미를 중심으로 남미·유럽·동남아 등 글로벌에서 활발하게 영상화 사업을 진행하는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에 투자할 계획이다.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는 이 기금을 제작비 등에 투자해 네이버웹툰과 왓패드를 통해 검증된 IP가 더욱 완성도 높은 영상 작품으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는 글로벌 창작자 약 570만 명이 만든 10억 개 이상의 원천 콘텐츠를 바탕으로 드라마, 영화,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영상화 프로젝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네이버웹툰, 왓패드의 전세계 약 1억 6600만명 사용자에게 검증된 콘텐츠를 활용해 IP 비즈니스에서도 다양한 독자들을 만족 시키는 것이 목표다.

네이버웹툰과 왓패드의 IP로 드라마, 영화, 애니메이션을 제작하는 영상화 프로젝트는 올해 기준 총 167개에 달한다.


네이버웹툰 원작의 '스위트 홈', 왓패드 원작의 '키싱 부스' 등이 넷플릭스 오리지널로 제작돼 전세계적인 인기를 끌었다. 또한 전 세계 누적 조회 수 45억건을 돌파한 웹툰 '신의 탑'은 미국, 일본 애니메이션 기업들이 참여해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돼 크런치롤, HBO맥스에서 인기리에 방영 중이다.


왓패드는 머신 러닝 기술 '스토리 DNA(Story DNA)'를 활용해 독자들의 취향에 맞는 작품을 추천한다. 네이버웹툰 역시 글로벌에서 발굴한 양질의 원천 콘텐츠를 바탕으로 IP 사업에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아론 레비츠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 부문장은 "왓패드 웹툰 스튜디오는 앞으로 100년 간 스크린과 책장에서 흥행할 수억 개의 새로운 이야기들로 미래를 그리고 있다"라며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남아 있는 모든 경계를 허물고, IP를 개발해 글로벌 팬들을 즐겁게 하겠다"라고 밝혔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