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쿠팡 "덕평 물류센터 직원들 고용안정 보장…급여 지급"

최종수정 2021.06.18 12:19 기사입력 2021.06.18 12:19

댓글쓰기

17일 덕평근무 근로자에 문자메시지로 발송
"최대한 고용 안정 보장…급여 지급될 예정"
일용직엔 물류센터 이동 근무 금지 해제 조치

쿠팡 "덕평 물류센터 직원들 고용안정 보장…급여 지급"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쿠팡이 화재가 발생한 덕평 물류센터 근로자들에게 고용 보장, 급여 지급 등의 조치를 내놨다.


쿠팡의 자회사 쿠팡풀필먼트서비스는 17일 화재 사고가 발생한 경기도 이천 덕평물류센터 근무 직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통해 "한동안 덕평 물류센터 근무가 어려워졌다"며 "회사는 이 기간 동안에도 최대한 여러분의 고용 안정을 보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향후 회사가 별도 안내 드릴 때까지 출근하지 못하는 날에 대해선 급여가 지급될 예정"이라고 했다.


또한 쿠팡풀필먼트서비스는 덕평물류센터 일용직 근로자에 대해선 물류센터 간 이동 근무를 허용했다. 쿠팡은 그동안 코로나19 확산 금지를 이유로 일용자 근로자의 물류센터 간 이동 근무를 금지해왔다.


쿠팡 측은 문자메시지를 통해 "최대한 고용 안정을 보장할 수 있도록 현 시간부로 덕평 물류센터로 홈FC(풀필먼트센터)가 지정된 모든 단기직 사원 여러분의 홈FC 지정을 해제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 문자를 받으신 분께서는 원하는 FC를 선택해 업무에 지원할 수 있다"며 "새로 근무하게 된 FC가 여러분의 홈FC로 지정된다"고 덧붙였다.


쿠팡물류센터 노조인 공공운수노조 전국물류센터지부 쿠팡물류센터지회는 18일 오전 서울 송파구 쿠팡 본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은 내용을 전했다.


이들은 "노동조합은 쿠팡이 노동자들에게 보낸 내용이 문자로만 남지 않도록 약속 이행을 점검·촉구하고 더욱 구체적인 방안 마련을 요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