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배달의민족, 외식업주 대상 친환경 교육 '그린클래스' 참가생 모집

최종수정 2021.06.15 09:07 기사입력 2021.06.15 09:07

댓글쓰기

다음달 8일부터 유튜브·비대면 교육
음식물·플라스틱 쓰레기 줄이기 일환
'기본반찬 선택' 캠페인 시범 운영

배달의민족, 외식업주 대상 친환경 교육 '그린클래스' 참가생 모집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배달의민족이 배달음식에서 발생하는 음식물,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외식업주를 위한 친환경 교육프로그램을 시작한다.


15일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외식업주를 위한 친환경 교육 '그린 클래스'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식당을 운영하는 업주들의 환경 의식을 높이고, 손쉽게 실천할 수 있는 친환경 노하우를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그린 클래스는 유튜브 라이브 특강과 3회에 걸쳐 진행되는 비대면 온라인 교육, 수강생과 함께하는 캠페인으로 구성됐다. 다음달 8일 예정된 라이브 특강은 분식집을 운영하는 코미디언 김원효, 심진화 부부와 자원순환사회연대 김미화 이사장이 출연해 친환경 경영의 중요성을 전한다.


다음달 16일부터 총 3회에 걸쳐 진행되는 온라인 교육에서는 식당에서 지킬 수 있는 환경 경영의 이해와 실천 방안을 전하고, 음식물 및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는 노하우를 공유한다. 친환경 경영을 실천하고 있는 사례를 통해 가게 특성에 따른 친환경 경영 방안도 모색한다.


아울러 소형 플라스틱 용기와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일환으로 '기본 반찬을 선택해서 받아요' 캠페인을 시범 운영한다. 배달음식을 이용할 때 필요한 반찬만 제공해 음식물쓰레기,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자는 의도로 기획됐다. 수업에 참가한 사장님이 3주간 '기본 반찬 선택하기'를 배달의민족 애플리케이션 내 설정하고 이를 한달 간 유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그린클래스는 배민아카데미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유튜브 라이브 특강과 비대면 온라인 교육 각각 신청을 받는다.


권용규 우아한형제들 가치경영실장은 "그린 클래스 환경 교육을 통해 외식업 사장님들의 친환경 인식을 강화하고, 매장에서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제시해 실천으로 이끄는 것이 이번 교육의 목표"라며 "친환경을 실천하는 외식업 사장님들의 사례를 발굴하고 공유해, 더 많은 사장님들의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수홍 결혼 축하" 노마스크로 모인 연예인들…SNS 올렸다가 "박수홍 결혼 축하" 노마스크로 모인 연예인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