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현대엔지니어링-현대건설, 중학생 대상 창의교육 프로그램 진행

최종수정 2021.06.09 10:53 기사입력 2021.06.09 10:53

댓글쓰기

종로구 중학생 500여명 대상 ‘재미있는 스마트시티’ 특강
건설산업 소개, 스마트시티, 스마트건설기술, 미래도시 건설 실습
"교육 분야 사회공헌활동 통해 배움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할 것"

8일 종로구청에서 진행된 ‘종로구 창의교육 CSR 운영 협약 체결식’에 참석한 현대엔지니어링 커뮤니케이션실장 엄홍석 상무, 김영종 종로구청장, 권혁미 중부교육지원청 교육장, 현대건설 IR팀장 문제철 상무(오른쪽부터)가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8일 종로구청에서 진행된 ‘종로구 창의교육 CSR 운영 협약 체결식’에 참석한 현대엔지니어링 커뮤니케이션실장 엄홍석 상무, 김영종 종로구청장, 권혁미 중부교육지원청 교육장, 현대건설 IR팀장 문제철 상무(오른쪽부터)가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현대엔지니어링과 현대건설 이 지역사회 중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교육 사회공헌활동에 나섰다.


현대엔지니어링은 현대건설 , 아이들과미래재단, 종로구청, 중부교육지원청과 함께 종로구 관내 중학생을 대상으로 건설/엔지니어링 관련 창의 교육 프로그램 ‘재미있는 스마트시티’ 특강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이를 위해 전일에는 김영종 종로구청장, 권혁미 중부교육지원청 교육장, 현대엔지니어링 엄홍석 상무, 현대건설 문제철 상무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종로구 창의교육 협약식’을 진행했다.

‘재미있는 스마트시티’ 특강은 현대엔지니어링과 현대건설 이 종로구 관내 중학생 500여명을 대상으로 ▲건설산업에 대한 소개 ▲스마트시티 ▲스마트건설기술 ▲미래도시 계획?제작 실습 등 기업의 전문분야를 살린 창의 융합 교육 프로그램이다. 강의는 7월 초 총 3개 차수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건설산업에 대한 기본 이해를 바탕으로 ‘스마트시티’, ‘스마트건설기술’ 등 최첨단 건설기술을 접해보고 직접 나만의 스마트시티를 기획하고 구현해보는 시간을 통해 강의 참여 학생들이 각자의 진로도 고민해볼 수 있는 기회라는 평가다.


강사로는 현대엔지니어링과 현대건설 에 근무하는 건설/엔지니어링 산업 각 분야의 전문 지식을 가진 임직원들이 나서 이해하기 쉽고 재미있는 학생 주도형 강의를 제공하고, 실제 업무를 진행하면서 얻은 노하우와 국내·해외 건설현장에 대한 생생한 에피소드들로 학생들과 소통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번 ‘재미있는 스마트시티’ 특강을 통해 미래 산업의 주역으로 성장할 학생들이 건설산업에 더욱 흥미를 갖고 각각의 진로를 선정함에 있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교육 분야와 관련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마련해 보다 많은 사람들이 배움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