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셀트리온, 바이오시밀러 'CT-P43' 글로벌 임상 3상 환자 모집 완료

최종수정 2021.05.18 08:45 기사입력 2021.05.18 08:45

댓글쓰기

셀트리온, 바이오시밀러 'CT-P43' 글로벌 임상 3상 환자 모집 완료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셀트리온 이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스텔라라'의 바이오시밀러 'CT-P43'의 글로벌 임상 3상을 위한 환자 모집을 완료했다.


셀트리온은 지난해 12월 시작한 CT-P43의 글로벌 임상 3상을 위해 총 509명의 환자를 모집했다고 18일 밝혔다. 회사 측은 CT-P43의 임상 3상을 통해 안전성과 유효성을 집중 평가한다는 계획이다. 임상 종료 목표 시점은 내년 하반기다. 이어 스텔라라의 미국과 유럽 물질특허 만료 시점인 2023년 9월과 2024년 7월에 맞춰 CT-P43의 상업화를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스텔라라는 인터루킨(IL)-12·23 억제제로 얀센(존슨앤드존슨 자회사)이 개발한 건선, 크론병, 궤양성 대장염 등 자가면역질환 치료제다. 존슨앤드존슨의 지난해 경영실적 기준 매출 77억700만달러(약 8조7629억원)을 기록한 블록버스터 제품이다.


셀트리온은 CT-P43의 상업화를 통해 종양괴사인자(TNF)-α 억제제 램시마 제품군 및 유플라이마('휴미라' 바이오시밀러)와 함께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시장에서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확보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이번 CT-P43 글로벌 임상 3상 환자 모집 완료로 합리적인 가격의 IL 억제제 의약품 상업화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며 “글로벌 임상을 성공적으로 마쳐 고품질 바이오의약품에 대한 환자들의 치료 접근성을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셀트리온은 현재 CT-P43 외에도 2030년까지 매년 1개 이상의 의약품 허가를 목표로 직결장암 및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CT-P16'('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 습성 황반변성 및 당뇨병성 황반부종 치료제 'CT-P42'('아일리아' 바이오시밀러), 알레르기성 천식 및 만성 두드러기 치료제 'CT-P39'('졸레어' 바이오시밀러), 골다공증 치료제 'CT-P41'('프롤리아' 바이오시밀러)의 글로벌 임상 3상을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