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마트, 가양점·남양주 토지 매각…7570억 실탄 확보(종합)

최종수정 2021.05.13 16:44 기사입력 2021.05.13 16:40

댓글쓰기

이마트 매장 전경.

이마트 매장 전경.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이마트 가 부동산 매각을 통해 약 7570억원 자금을 조달한다. 인수합병(M&A)과 신사업 추진 등을 위한 투자재원을 확보하고 재무 건전성을 키우기 위한 결정이다. 업계에선 이번 매각을 통해 확보한 실탄이 이베이코리아·요기요 인수전 등에 활용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마트는 13일 6820억원 규모 서울 강서구 이마트 가양점 토지와 건물을 현대건설 컨소시엄에 처분한다고 공시했다. 다음달 1일 매각을 완료, 12개월 동안 임차 운영한 후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신축할 건물 일부에 분양을 통해 재입점한다는 조건을 걸었다. 이마트 관계자는 "분양을 통해 매입해 들어가는 새 가양점은 현재보단 압축적인 공간에 신선식품을 확대하고 맛집 등 핵심 테넌트를 확보하는 체험형 매장으로 선보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세계는 또 신세계프라퍼티에 경기 남양주시 별내동 토지를 749억6000만원에 양도했다. 신세계프라퍼티는 향후 개발 계획을 확정할 방침이다. 이마트는 "이번 자산 매각으로 재무 건전성을 확보하고 신사업 투자 등을 위한 재원을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는 이번 매각을 포함, 최근 지속적인 자산 유동화에 나서고 있다. 지난 3월 서울 강서구 마곡동 부지를 8500억원에 매각, 이마트 트레이더스가 입점하는 임대차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앞서 지난해 11월에도 사모펀드에 매장 13곳을 약 9500억 원에 매각 후 재임차했다. 이마트 관계자는 "자산의 효율적인 운영과 재배치를 위해 이같은 작업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업계에선 온라인 시장 급성장 등으로 급변하는 유통시장 흐름을 선점하기 위해 준비 중인 M&A, 신사업 투자 등에 자금이 활용될 것으로 보고 있다. 신세계그룹은 이베이코리아 인수전, 요기요 인수전 등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마길래?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