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위메프, '2.9% 수수료' 시행 열흘만에 신규 파트너 33%↑

최종수정 2021.05.06 10:34 기사입력 2021.05.06 10:34

댓글쓰기

지난달 업계 최저 2.9% 정률제 수수료 본격 도입
최근 10일간 신규 참여 파트너사 수 33.2% 큰 폭 증가

위메프, '2.9% 수수료' 시행 열흘만에 신규 파트너 33%↑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위메프가 지난달 21일 정식 시행한 2.9% 정률 수수료 정책이 온라인 판매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위메프는 포털 방식 수수료 정책 발표 이후 10일간 새롭게 참여한 파트너사가 직전 동기간 대비 33.2% 증가했다고 6일 밝혔다. 전체 파트너사 수 역시 전년 동기 대비 22.2% 늘었다.


지난달 위메프는 포털 기반 쇼핑 플랫폼의 정률 수수료를 본격 도입했다. 기존 오픈마켓 방식의 상품별 차등 수수료를 폐지하고 2.9% 수수료를 적용하기로 했다. 특히 업계 평균 수수료율(13.6%) 5분의 1 수준인 2.9% 수수료를 한시적 프로모션이 아닌 위메프만의 고유 수수료 모델로 운영하기로 하면서 판매자들의 호응이 이어졌다.

반려동물용품을 판매하는 디지로그의 이건 대표는 "위메프를 시작으로 이커머스 업계가 판매자를 위한 정책을 앞다퉈 내놓으면서 판매자도 플랫폼의 중요 고객이라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다"며 "가격 경쟁력을 높이거나 마케팅을 강화하는 등 상품 판매에 더욱 집중할 수 있는 여력이 생길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위메프는 판매자 플랫폼을 지속적으로 고도화해, 새롭게 참여한 판매자들이 위메프 플랫폼을 보다 쉽게 마케팅 도구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달 중에는 파트너사 업무에 가장 필요한 주문·배송 확인 기능, 고객과 직접 소통할 수 있는 '판매자톡' 기능 등을 담은 파트너사 전용 앱을 선보일 계획이다.


위메프 관계자는 "새로운 수수료 정책은 쇼핑 플랫폼으로 진화하는 과정으로, 단기 성과에 연연하지 않고 장기적 선순환 안착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