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다시 상승장, 주도주는 무엇?…증권 업계, 공식 살펴보니

최종수정 2021.04.19 09:32 기사입력 2021.04.19 09:32

댓글쓰기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2010년 상승장 힌트
하반기 이익감소 업종내 이익증가 종목…한국금융지주·OCI
시가총액 1위와 매출격차 감소종목…카카오·현대모비스
작년말 부채 감소기업…현대미포조선, 에스에프에이

코스피 지수가 장중 3,200선을 돌파한 16일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코스피는 전장보다 0.25포인트(-0.01%) 내린 3,194.08에 시작해 상승 흐름을 보이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코스피 지수가 장중 3,200선을 돌파한 16일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코스피는 전장보다 0.25포인트(-0.01%) 내린 3,194.08에 시작해 상승 흐름을 보이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연초 이후 횡보하던 국내 주식 시장이 다시 뛸 조짐을 보이면서 새로운 상승장을 주도할 종목에 관심이 쏠린다. 증권 업계에선 글로벌 금융 위기 이후 코스피 지수가 22%나 급등한 2010년 증시 주도주에서 힌트를 찾고있다.


19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2008년 미국의 리먼 브라더스로 촉발된 글로벌 금융위기로 폭락한 코스피는 2009년 50% 급등한데 이어 2010년 22% 추가 상승했다. 코로나19로 대폭락장이 재연된 코스피는 지난해 전년말대비 30% 상승률을 기록했고, 올해 현재 11% 상승 중이다.

여기에 올해 국내 기업의 연간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증가하지만, 증가율은 올해 1분기를 정점으로 둔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2011년 코스피 연간 영업이익이 1분기 188% 증가율을 기록한 뒤, 2분기 64%, 3분기 23% 4분기 22% 등으로 점차 증가폭이 줄어든 것과 닮은꼴이다.

다시 상승장, 주도주는 무엇?…증권 업계, 공식 살펴보니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를 토대로 추정하면 올해 상반기보다 하반기 이익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는 종목내에서 반대로 이익이 성장할 것으로 기대되는 기업이 주도주로 부상할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이다. 실제 2009~2010년 상반기까지 삼성전기 LG이노텍 을 중심으로 한 IT하드웨어가 주도업종 역할을 했는데 하반기 이익감소로 이들 기업은 주도주에 탈락한 반면, 같은업종내 고영 은 이익 성장으로 주가가 상승했다. 올해 1분기 실적 개선이 컸던 증권과 화학 중에서 한국금융지주 OCI 가 하반기 이익 증가율이 높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또 주도업종내 시가총액 1위와 매출액 격차가 축소될 것으로 예상되는 기업을 주목하라는 조언이다. 2010년 이익 점유율이 상승했던 자동차와 화학, 정유업종에서 주도주는 업종내 2위 기업이 아닌 시가총액 1위로 매출액 격차가 줄어든 2위 기업( 기아 금호석유 , S-Oil )이 주도주였다는 것. 이재만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올해 국내 증시에서 이익 점유율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최종소비재인 인터넷과 자동차 내에서는 시가총액 1위 기업과 매출액 격차가 축소될 것으로 기대되는 기업은 카카오 현대모비스 "라며 "경기민감주인 반도체와 2차전지 내에서는 SK하이닉스 리노공업 , 일진머트리얼즈와 솔브레인이 시가총액

1위 기업의 영업이익률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2010년 하반기는 글로벌 경기 개선에 따라 조선업종이 부활했다. 당시 코스피 부채 규모가 꾸준히 증가했지만, 조선은 반대로 부채 축소 조정을 진행하면서 매출 개선이 큰 폭의 영업이익 증가로 이어졌다. 올해도 마찬가지로 지난해 말 부채 규모가 2018년 이후 최고치 대비 감소한 업종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지적이다. 부채 규모가 축소된 조선과 기계 업종에서 부채가 빠르게 감소한 현대미포조선에스에프에이 등이 주도주로 부상할 가능성이 거론된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