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민, 전임 검찰총장들 향해 "침묵하면 당신들도 공범이다"

최종수정 2020.11.25 15:12 기사입력 2020.11.25 15:12

댓글쓰기

서민 단국대학교 교수가 지난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의힘 초선모임인 '명불허전 보수다'에서 초청 강연에 앞서 참석자들의 인사말을 듣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민 단국대학교 교수가 지난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의힘 초선모임인 '명불허전 보수다'에서 초청 강연에 앞서 참석자들의 인사말을 듣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영은 기자] 서민 단국대 교수가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 조치와 관련해 전임 검찰 총장들을 언급하며 "침묵하기만 한다면 당신들도 공범"이라고 25일 말했다.


서 교수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임채진·김준규·한상대·채동욱·김진태·김수남·문무일 등 역대 검찰총장들의 이름을 언급하며 "당신들은 왜 가만히 있느냐"고 물었다.

그러면서 "당신들은 우리나라에서 몇 없는, 검찰총장을 지낸 분들이다. 추미애라는 미친 법무부 장관이 검찰총장을 난도질하고 급기야 직무배제라는 초유의 만행을 저지르는데 당신들은 왜 아무 말도 하지 않느냐"고 지적했다.


또한 "윤석열 총장의 행보에 대해서는 의견이 다를 수 있어도 검찰총장이 이런 쓰레기 취급을 받는 게 마땅하다고 생각하느냐"고 비판했다.


이어 서 교수는 "아무리 정권의 심기를 거슬렸다 해도 이건 아니라고, 차라리 대통령이 해임을 하든 뭐든 결단을 내려달라고 제발 한마디만 해달라"며 "그냥 침묵하기만 한다면 당신들도 윤 총장 이지메(집단 괴롭힘)의 공범"이라고 말했다.

앞서 24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윤 총장의 여러 의혹과 관련, 기자회견을 열어 윤 총장을 직무에서 배제하고 징계를 청구했다. 이에 윤 총장은 위법 부당한 처분이라며 법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낸 상태다.




김영은 인턴기자 youngeun92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