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분기 집콕생활 '가전' 인기…의류관리기 151% 성장

최종수정 2020.10.28 08:21 기사입력 2020.10.28 08:21

댓글쓰기

전자랜드 3분기 가전 판매량 분석

3분기 집콕생활 '가전' 인기…의류관리기 151% 성장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올 3분기 역대 최장 기간 장마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편안한 집안 생활 돕는 가전 구매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자랜드는 올해 3분기 가전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집안 생활에 도움이 되는 가전들이 많이 판매되는 ‘슬기로운 집콕생활’ 트렌드가 두드러졌다고 28일 밝혔다.

전년 동 기간 대비 의류관리기는 151%, 식기세척기는 88%, PC는 60%, 전기레인지는 28%, 건조기는 23%, TV와 무선청소기는 각각 17% 판매 성장을 기록했다. 특히 의류관리기는 지난 2분기와 대비해도 32% 판매 성장을 기록하며 올해 가장 꾸준하게 성장세를 지속했다.


지난 3분기에는 역대 최장 기간 장마로 습한 날씨가 지속되면서 건조기나 의류관리기처럼 빨래를 도와주는 가전이 인기를 끌었다. 또한 집에서 식사를 하는 시간이 더욱 많아지면서 식기세척기와 전기레인지처럼 요리와 설거지 노동을 줄여주는 가전 판매가 늘었다. 집에서 문화생활을 즐기는 집콕족이 많아지며 PC와 TV와 같은 엔터테인먼트 가전도 호조를 보였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되기까지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이 같은 가전 판매 트렌드도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며 “가전업계에 새로운 변화와 기회가 함께 찾아오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전자랜드는 오는 31일까지 PC와 모바일 행사모델을 동시 구매한 고객에게 10만원 상당의 Wavve 베이직 12개월 이용권을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