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협, 서울대 공학컨설팅센터와 수출기업 혁신역량 강화 상담회·세미나 개최

최종수정 2020.10.27 06:00 기사입력 2020.10.27 06:00

댓글쓰기

무협, 서울대 공학컨설팅센터와 수출기업 혁신역량 강화 상담회·세미나 개최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한국무역협회는 서울대 공학컨설팅센터와 공동으로 27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수출 기업(技UP), 핵심역량 강화를 위한 기술협력 상담회 및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무역협회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급변하는 산업 생태계에 대응해 우리 수출 기업의 근본적인 체질 개선과 제품·서비스 품질 제고 등 혁신역량 강화를 위해 서울대 공학컨설팅센터와 이날 행사를 마련했다. 상담회 및 세미나 현장에는 수출기업 관계자 약 50명과 공학컨설팅센터 교수진 등 관계자 20여명 등이 참석했다.

공학컨설팅센터와의 1대1 상담회에는 사전에 신청한 수출 중소기업 총 80개사 중 산업, 제품, 기술협력 가능성 등 검토를 거쳐 최종 선발된 32개사가 참여했다. 공정·소재기술, 신사업·투자 분석, 수요예측·데이터 분석, 물류시스템 설계 및 운영 등 공학컨설팅센터 내 다양한 분야의 교수진들이 문제점을 진단하고 솔루션을 제공했다. 상담회를 통해 기업들은 제품 및 서비스 혁신을 꾀하고 나아가 공학컨설팅센터와 기술협력, 기술이전 등 가능성에 대해 논의해 나갈 예정이다. 무역협회와 신용보증기금 담당자들도 수출지원 및 금융지원 제도와 신청 절차 등에 대해 상담을 지원했다.


이날 오후 개최되는 세미나에서는 기술혁신을 통한 우리 기업의 글로벌 진출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한다. 연사로 나선 김선우 과학기술정책연구원 박사는 “코로나19로 인해 기존 글로벌 공급망이 교란되고 ‘디지털 전환의 심화’로 일컬어지는 제4차 산업혁명은 점차 가속화 될 것”이라면서 “특히 기업의 기술획득 방식이 기존 내부 연구·개발(R&D) 역량을 강화하는 것에서 외부의 아이디어를 능동적으로 흡수하는 것으로 변화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서만 강력한 혁신을 이끌 수 있다”고 강조했다.


박철우 산학협력중점교수는 서울대 공학컨설팅센터가 보유한 기술과 최근 진행된 기술이전 및 기술자문 사례를, 한국산업기술진흥원 박정오 선임연구원은 R&D 지원 및 혁신분야 창업에서 기업들이 지원받을 수 있는 제도를 소개할 예정이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