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흘이면 4일 아닌가?" 임시공휴일 지정에 때아닌 '사흘' 논란

최종수정 2020.07.23 09:20 기사입력 2020.07.23 09:20

댓글쓰기

지난 21일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 21일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민준영 인턴기자] 다음달 17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돼 광복절(8월15일)부터 그 다음주 월요일(8월17일)까지 연휴가 확정된 가운데 온라인에서는 때아닌 '사흘'논란이 벌어졌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1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8월17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는 '관공서의 임시공휴일 지정안'을 심의·의결했다.

이에 토요일인 광복절에 이어 월요일까지 주말을 포함한 사흘간 휴일이 이어지게 됐다.


하지만 사흘 간 쉴 수 있다는 기사가 보도되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15일, 16일, 17일을 쉬면 3일인데 왜 사흘이라고 거짓말하냐", "뉴스 오보 아니냐", "4일 쉴 수 있는 것 아니냐"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표준국어대사전에 등록된 '사흘'의 뜻을 살펴보면 '세 날', 즉 우리말로 3일을 뜻한다. 사진=네이버 사전 캡처

표준국어대사전에 등록된 '사흘'의 뜻을 살펴보면 '세 날', 즉 우리말로 3일을 뜻한다. 사진=네이버 사전 캡처



표준국어대사전에 등록된 '사흘'은 '세 날'로, 우리말로 '3일'을 뜻한다.


우리 말로 날짜를 세는 순서는 '하루, 이틀, 사흘, 나흘, 닷새, 엿새, 이레, 여드레, 아흐레, 열흘'이다.

11일부터는 '열하루, 열이틀, 열사흘, 열나흘, 열닷새(보름), 열엿새, 열여드레, 열아흐레'이고, 20일은 '스무날'이다.


또한 21일 부터는 '스무하루, 스무이틀, 스무사흘, 스무나흘, 스무닷새, 스무엿새, 스무이레, 스무여드레, 스무하으레'이며 30일은 '그믐'으로 부른다.


이를 두고 온라인에서 누리꾼들은 "모르면 찾아보고 와라", "사흘의 뜻을 몰라 소동이 빚어진 건 21세기 문맹과 다름없다"라며 지적했다.


한편 이날 문 대통령은 임시 공휴일 지정안을 처리하면서 "현충일과 광복절이 주말과 겹쳐 쉴 수 있는 공휴일이 줄어든 것을 감안했다"라며 "모두의 안전을 위해 불편을 감수하며 묵묵히 이겨내고 있는 국민 여러분께 작은 위로가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이어 "방역 현장을 지켜야 하는 분들, 연휴 없이 일해야 하는 분들, 공장 문과 상점 문을 닫을 수 없는 분들에 대한 연대와 배려의 마음 또한 잊지 않는 공휴일이 됐으면 한다"라고 덧붙였다.




민준영 인턴기자 mjy705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