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쌍용차, 여름철 수해차량 대상 '특별정비 서비스' 캠페인 실시

최종수정 2020.07.14 10:33 기사입력 2020.07.14 10:33

댓글쓰기

렉스턴 스포츠 칸(사진=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칸(사진=쌍용차)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쌍용자동차가 여름철 수해를 입은 고객을 대상으로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쌍용차는 오는 10월 말까지 전국 서비스네트워크에 지역별로 수해차량 서비스전담팀을 편성?운영하고 전담 작업장을 마련해 특별정비 서비스를 실시한다. 자차보험 미가입 차량은 총 수리비(공임 포함)의 30%를 할인해 준다.

재난·재해지역 선포 시 해당지역 관청과 연계해 인근 서비스네트워크에 서비스전담팀을 편성하고 긴급 출동 및 수해차량 무상점검을 실시한다. 여기에 소모성 부품을 무상교환하고 필요할 경우 비상시동 조치 등 서비스도 제공한다.


쌍용차 관계자는 "차량이 침수됐을 경우 시동을 걸면 엔진이나 변속기, 그 밖의 전기·전자부품 등에 심각한 손상을 초래할 수 있으니 반드시 전문가의 도움을 받거나 인근 서비스네트워크에서 점검을 실시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