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미애, 특임검사 제안에 "종합적으로 함께 고려하겠다"

최종수정 2020.07.01 19:04 기사입력 2020.07.01 19:04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장세희 기자]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1일 '검언유착 의혹'을 특임검사가 수사하게 해야 한다는 요청과 관련해 "종합적으로 함께 고려하겠다"고 밝혔다.


추 장관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긴급 현안질의에서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관련한 질의에 "당장 조사가 덜 끝났기 때문에 무엇이라고 답변드리기는 어렵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임검사 제도는 2010년 ‘스폰서 검사’ 논란을 계기로 검찰이 스스로 내놓은 자체 개혁 방안이다. 검사의 범죄 혐의 관련 국민적 의혹이 제기되거나 사회적 이목이 쏠리는 사안에 대해 검찰총장이 지명할 수 있다.


김 의원은 "현재 윤석열 검찰총장이 본인이 한 말을 뒤집어서 전문수사자문단을 소집했기 때문에 수사팀에서는 독립된 수사를 할 수 있게 해달라고 요구하고 있다"면서 "특임검사 운영지침에 따라서 윤 총장에게 특임검사를 지명해서 독립되고 공정한 엄중한 수사를 할 수 있도록 하는 게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지금 수사팀을 특임검사로 임명하도록 구체적 지휘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장세희 기자 jangsa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