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년 설' 열차 승차권 내달 7·8일 이틀간 예매

최종수정 2019.12.12 12:54 기사입력 2019.12.12 12:54

댓글쓰기

'내년 설' 열차 승차권 내달 7·8일 이틀간 예매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한국철도가 내년 설 승차권 예매를 1월 7일~8일 이틀 동안 온라인(PC·모바일)과 지정된 역 창구 및 승차권 판매대리점에서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7일은 경부·경전·동해·충북선 등의 승차권을, 8일(수)에는 호남·전라·강릉·장항·중앙선 등의 승차권을 예매한다. 예매 대상은 1월 23일부터 1월 27일까지 5일간 운행하는 KTX·새마을·무궁화호 열차와 관광열차의 승차권이다.


명절 온라인 예매는 대부분 승차권이 1시간 이내에 매진됨에 따라 이번 설부터는 온라인 예매 종료 시간을 13시로 2시간 앞당긴다.


또한 온라인 예매 선호도를 반영해 인터넷 80%, 역 및 승차권 판매 대리점에 20%가 배정된다. 온라인에서 예약한 승차권은 1월 8일 15시부터 1월 12일 24시까지 반드시 결제해야 한다.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으로 취소돼 예약대기 신청자에게 우선 제공된다.


예매기간에 판매되고 남은 좌석 구입은 기존보다 1시간 앞당긴 8일 15시부터 일반 승차권과 동일하게 구매할 수 있다.

한국철도는 설 승차권의 편리한 온라인 예매를 위한 ‘설 승차권 예매 전용 홈페이지’를 1월 3일 오후 2시에 사전 오픈한다. 예매 전용 홈페이지에서 열차시각표, 결제기한, 예약매수 등 예매사항에 대한 안내와 예약방법을 확인할 수 있다.


여정 입력, 열차 선택 등 예매와 동일환 환경을 체험할 수 있어 예매가 익숙하지 않은 경우 미리 홈페이지에 접속해 예매 계획을 세울 수 있다. 시각장애인, 지체장애인, 뇌병변 장애인으로 사전 등록한 회원은 예약 가능 시간이 30분으로 연장되고 사전에 희망 날짜·열차종류·구간 등의 여행정보를 미리 저장해 예매 기간에 활용할 수 있다.


설 승차권을 예매할 때 유의할 사항은 더 많은 고객에게 예매 기회를 제공하고 승차권 불법유통과 부당 확보를 방지하기 위해 1회에 최대 6매까지 예매 가능하며, 1인당 최대 12매까지 구입할 수 있다.


장거리를 이용하는 고객에게 승차권 구입 기회를 우선 제공하기 위해 서울(용산)~수원(광명), 부산~삼랑진, 목포~나주, 진주~마산 등 단거리 구간의 승차권은 예매 대상에서 제외된다.


모바일 예매는 승차권 예매 앱인 ‘코레일톡’에서 할 수 없고 웹브라우저를 통해 명절승차권 예매 전용 홈페이지에 접속해서 예매해야 한다. 온라인은 멤버십 회원으로 로그인해야만 예매가 가능하기 때문에 예매 시작 전 회원번호와 비밀번호를 미리 확인하는 것이 좋다.


이선관 한국철도 고객마케팅단장은 “열차로 고향을 찾는 분들이 승차권 예매에 불편을 겪지 않도록 사전에 꼼꼼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